생활얘기2021. 6. 29. 04:49

공항 활주로를 달리는 여객기들이 조금씩 늘어나고 있다. 어제 호주에서 휴가차 큰딸이 코로나바이러스 범유행으로 어렵게 집으로 오는 날이었다. 조금 일찍 공항에 도착했지만 주차장로 곧 바로 가는 대신에 공항 근처에 있는 활주로 전망대를 향했다.
 
이곳에서 이륙하거나 착륙하는 비행기를 가까이에서 지켜볼 수 있다. 코로나바이러스 비상방역체제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일주일 전 공항에 입국한 경험으로 입국절차를 거치는데 적지 않은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했다. 
 
 
주차비가 3유로하기에 인근에 무료로 정차할 공간을 찾았다. 도로 옆에 하얀 토끼풀이 여기저기 피어있었다. 행여나 네잎 클로버가 있지 않을까 살펴봤다. 예순을 바라보는 나이에 네잎 클로버를 찾다니... ㅎㅎㅎ 얼마 되지 않아 네잎 클로버가 눈에 띄었다. 이게 얼마만인가?
 
 
어린 시절과 학창 시절에 아주 가끔 힘들게 찾았던 네잎 클로버다. 찾기가 쉽지 않아서인지 지금껏 만나본 유럽 사람들은 네잎 클로버에 대해서 별다른 감정을 가지지 않고 있다. 일반적으로 네잎 클로버는 행운을 상징하는데 말이다. 
 
뜯을까? 말까?
뜯어서 식구들에게 보여주면서 큰딸이 돌아오는 날 이 네잎 클로버가 우리집에 행운을 가져다 줄 것이라 말할까? 아니면 사진을 찍는 것으로 만족할까?
뜯은 꽃은 곧 시들 것이다. 행운이라는 믿음으로 꽃 생명 하나를 훼손하는 것이 오히려 그 행운을 해(害)할 수 있겠다.
 

다음에 이 행운의 네잎 클로버를 발견할 누군가를 위해 뜯지 말고 그냥 놓아두기로 했다. 나만의 행운보다 모두의 행운이 더 아름답지 않은가!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진모음2012. 7. 28. 05:14

종종 선이 그어져있는 주차장임에도 제대로 주차되지 않은 차 때문에 열 받을 때가 있다. 예를 들면 3대가 주차할 수 있는 공간에 2대가 비정상적으로 주차되어 있기 때문이다.

최근 폴란드 누리꾼들 사이에 화제가 된 사진이다. 정확하게 주차하면 하늘이 돕는다. 이 말을 증명하는 사진이다. 정확하게 주차선 안에 주차를 한 차 두 대는 쓰러진 나무가 기막히게 피해갔다. 하지만 주차선이 없는 곳에 주차한 차는 쓰려지는 나무를 피할 수가 없었다. [사진출처 image source link]
 

이런 유사한 일이 매번 정확하게 일어난다면 사람들은 더욱 경계할 것인데 그렇지 못한 것이 현실이다. 하지만 "어른 말을 들으면 자다가 떡이 생긴다"라는 우리 속담처럼 정확하게 늘 주차하다보면 이런 행운을 얻을 수도 있겠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나무가 절묘하게 두그루나 쓰러져있네요..
    아슬아슬하게도 말이죠..ㅎㅎ

    2012.07.28 06:46 [ ADDR : EDIT/ DEL : REPLY ]
  2. shrtorwkwjxsrj

    웃긴건
    3번째나무가 마치 딴지를 걸듯,
    한쪽 팔을 뻗어 쓰러진것처럼 보이네요.

    2012.07.28 11:49 [ ADDR : EDIT/ DEL : REPLY ]

영상모음2011. 10. 17. 17:33

러시아에서 최근 일어난 일이다. 네거리에서 한 여인이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다. 이때 좌회전을 해서 횡단보도로 진입하던 차가 멈추지 않고 그대로 이 여인을 덥치고 앞으로 나간다. 여인은 맥없이 넘어지고 그만 차에 깔린 채 앞으로 나아간다. 아찔한 순간이고 참사를 짐작케 한다.


20여미터를 지난 후 차는 멈추고 조수석에 앉은 남자가 뛰쳐나오고 또 다른 남자가 달려온다. 이들은 차 밑에서 여인을 꺼낸다. 잠시 후 여인은 부축을 받으면서 도로에서 나온다. 운전하던 여자는 어디론가 전화한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이들은 응급실을 향했고 여인은 단지 찰과상만 입은 경미로운 부상을 당했다.


참으로 행운이다. 어쩔 수 없이 당하는 사고에 이런 행운을 맞기도 정말 어려운 일이 아닌가! 모두에게 행운이 있기를......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zeitgeist

    제목에 옥의 티를 집고 갈게요.

    촬과상이 아니라 찰擦(비빌찰)과상인것 같은데

    수정하시는 것이 좋을 듯 싶습니다.

    2011.10.18 06:32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