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11.09.03 05:45

2010년 월드컵 축구 대회 당시 독일의 족집게 문어가 경기 승리자를 예상해 많은 화제를 낳았다. 지금 리투아니아에서는 유로컵 농구 대회가 열리고 있다. 그 동안 두 차례 열린 경기 우승자를 게가 예상을 하는 데 적중했다.


어제 리투아니아와 터키 경기에 앞서 게는 리투아니아 국기가 붙여진 코코아  속으로 들어가 몸을 의지했다. 과연 이번에도 게의 예상이 적중했을까?
 

답을 그렇다이다. 리투아니아와 터키 경기에서 초반 승세는 터키쪽으로 기울어졌다. 하지만 후반전에서 리투아니아의 거친 공세가 이루어졌다. 앞서거니 뒤서거니하다가 리투아니아가 75 대 68로 승리했다. 이로써 게의 예상은 적중했다.

* Video source link: http://tv.delfi.lt/video/0GS9NBto/ 리투아니아와 터기 경기 예상

오는 9월 4일 리투아니아는 FIBA 랭킹 2위인 스페인과 조별 예선 경기를 갖는다. 이 경기 전 게는 어떤 예상을 할 지 궁금하다. 리투아니아는 현재 3전 3승을 거두었다. 그 여세를 몰아 스페인을 넘을 지 아니면 객관적으로 우세한 스페인이 이길 지 몹시 기대된다.

 
Posted by 초유스
기사모음2011.09.02 18:05

2010년 남아프리카 공화국에서 열린 월드컵 축구대회에서 가장 화제가 된 것 하나가가 족집게 문어였다. 이 문어는 독일과 스페인 경기에서 스페인의 우승을 예상하는 등 정확하게 승패를 알아맞췄다. (유로컵 농구대회 족집게 개 등장)

현재 리투아니아에서 유로컵 농구대회가 열리고 있다. 인터넷뉴스 포탈사이트 DELFI는 독일의 문어와는 달리 그야말로 집게를 가진 "게"를 가지고 경기를 예상하고 있다. 리투아니아판 "족집게 문어"가 등장해 화제를 낳고 있다. 

방법은 게 집에 두 개의 코코아 열매를 놓고 그 위에 경기를 할 두 나라의 국기를 각각 붙인다. 이어서 게가 들어가 몸을 의지하는 곳에 붙은 나라가 경기 승리자로 예상된다.
 
▲ 영국과의 리투아니아 경기에서 리투아니아 승리 예상 적중
▲ 폴란드와의 리투아니아 경기에서 리투아니아 승리 예상 적중
 

현재 이 게는 조별 예선 경기 두 경기를 적중하며 100% 예측능력을 과시하고 있다. 먼저 8월 31일 영국과의 경기에서 리투아니아 승리를 예상했고, 9월 1일 폴란드와 경기에서 리투아니아 승리를 예상했다. 8월 31일 영국, 9월 1일 폴란드와의 경기를 예측하는 영상을 보자.
 
* Video source link: http://tv.delfi.lt/video/NXJBD31C/ 

첫 날은 영국이 아니라 리투아니아, 둘 째날도 폴란드가 아니라 리투아니아를 선택했다. 두 경기 모두 리투아니아가 승리했다. 그렇다면 9월 2일 오후 9시(한국 시간 9월 3일 새벽)에 열릴 터키와의 경기는 어떻게 예상했을까?

* Video source link: http://tv.delfi.lt/video/0GS9NBto/ 

▲ 터키와의 리투아니아 경기에서 리투아니아 승리 예상
 

게는 리투아니아 국기가 붙은 코코아에 들어가 몸을 의지했다. 터키는 리투아니아에 이어 FIBA 랭킹 6위에 올라와 있는 농구 강국이다. 오늘 경기에도 리투아니아가 승리해 족집게 게의 명성을 다시 한번 얻고 독일의 "족집게 문어"처럼 인기를 계속 이어가길 바란다.
 

Posted by 초유스

지난 1월 카타르에서 열린 아시안컵 축구대회의 열기가 아직도 채 식지가 않고 있는데 한국과 터키가 현지 시각 2월 9일에 맞대결을 갖는다. 한국과 터키는 FIFA 랭킹이 각각 32위와 31위이다.

아시안컵 직후에 박지성, 이영표 선수가 은퇴하고 한국은 젊은 선수가 주축을 이루고 있다. 터키는 2002년 태극전사의 월드컵 4강 신화를 함께 이룩해낸 히딩크가 감독을 맡고 있다.

한국은 세대교체의 첫 시험대에 오른다. 터키는 최정예 선수들을 내세울 것으로 알려져 있다. 태극전사와 스승의 한판 승부를 가리는 흥미로운 이 경기를 한국이 아니라 해외에서도 쉽게 인터넷 생중계 사이트에서 볼 수 있다. 이 경기는 한국 시간 10일 새벽 3시 00분 - 5시 00분에 열린다.

   - 모스크바 시간대 9일 21시 00분 - 23시 00분
   - 헬싱키 시간대    9일 20시 00분 - 22시 00분
   - 베를린 시간대    9일 19시 00분 - 21시 00분


* 한국 : 터키 Korea vs Turkey
   http://www.smotrisport.com/v-0/18/36/v-183731.html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아시안컵 바레인 전에서 골이 빗겨가자 아쉬워하는 전 국가대표 주장 박지성 선수

http://www.smotrisport.com/ 사이트는 세계 각국에서 벌어지고 있는 스포츠 생중계 TV 방송을 인터넷으로 보여준다. 이 사이트를 즐겨찾기해두면 해외에서 한국 TV나 다음(daum) 등에서 생중계로 볼 수 없는 축구 경기를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다.

* 최근글: 축구 경기 중 상대선수 업어주는 리베리의 명장면 화제

Posted by 초유스
기사모음2011.01.25 07:02

사용자 삽입 이미지
리투아니아 사람들의 식생활에서 흔히 먹는 채소는 토마토, 오이, 양파, 양배추, 대파 등이다. 이중 토마토와 오이는 아침식사 때 빵과 같이 즐겨 먹는다. 일전에 슈퍼마켓 채소 판매장에서 보기에도 아주 먹고 싶은 멋진 빨간  색깔을 지닌 토마토가 눈에 들어왔다. (오른쪽 사진:우리 집 아파트 발코니에 길러본 방울토마토)
 
"저 토마토 사자. 정말 맛있겠다."라고 아내에게 말했다.
"지금은 너무 비싸. 그리고 제철이 아니잖아!"면서 아내가 답했다.

토마토를 썰어 그 위에 설탕을 뿌려 먹었던 어린 시절이 떠올라 몹내 아쉬웠다. 최근 리투아니아에서는 바로 화약 염색이 된 토마토가 발견되어 파장을 불러일으켰다.

 인터넷 포털 사이트 nevartok.lt 소식(사진출처 / source link)에 의하면 자녀 생일 음식을 준비하기 위해 한 빌뉴스 시민이 대형 슈퍼마켓 리미(Rimi)에서 토마토를 구입했다.

그는 집에 와서 봉지를 풀고 토마토를 잡았다. 그런데 손바닥에 분홍색이 남아 있었다. 그는 토마토에 정체 불명의 화학 염색이 되어 있다는 것을 확인하고 위 포탈 사이트에 글을 올렸다.

포털 사이트 직원들이 직접 슈퍼마켓을 찾아 현장 확인을 해보았다. 손바닥에는 분홍색 흔적이 역력했고, 휴지로 토마토의 표면을 닦아내자 분홍색이 묻어나왔다. 이 토마토는 터키산으로 밝혀졌다. 슈퍼마켓 리미는 곧 진상조사에 착수했다. 리미 관계자는 "1차 조사에 따르면 어떤 변질이나 해독가능성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고, 수입에 따른 서류에 하자가 없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source link]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슈퍼미켓에서 판 문제의 토마토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토마토를 닦으니 휴지에 분홍색이 묻어나왔다.

리투아니아 누리꾼들은 "터키 토마토는 달거리를 하는가봐"라는 우스개소리부터 "리투아니아 식품관리청은 이런 화약 염색 토마토가 슈퍼마켓에 버젓이 등장하도록 놓아둔 것에 대해 응당 책임져야 한다"고 성토하는 등 다양한 반응을 하고 있다.

이 기사를 접한 아내 왈: "봐, 지난번 토마토를 사지 않기를 잘 했지? 역시 채소는 제철에 나는 신토불이를 먹어야 해." 과연 겨울철 이런 채소가 얼마나 될까...... 좌우간 인공 염색이 무해하든 유해하든 소비자들을 유혹하기 위해 채소에 칠하는 것은 반대한다.

* 최근글: "저기 DOG 봐라"에 쏟아진 아내의 불만               
Posted by 초유스
기사모음2010.09.08 06:31

현재 터키에서는 농구 월드컵이 열리고 있다. 16강이 8강 진출을 향해 뛰고 있다. 9월 7일 저녁 리투아니아와 중국의 경기가 열렸다. 초반전 중국이 앞서갔다. 11점이나 차이가 났다. 오늘은 이렇게 리투아니아가 지고 말 것인가!!! 조별전에서 전승을 이루며 16강에 진출한 리투아니아가 중국에 지고 있으니 우리집 분위기는 완전히 침체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농구 월드컵을 시청하는 우리집 식구들

딸아이 요가일래는 우리집 부부젤라인 피리를 연신 불어대었는데 처음에는 흥을 돋구웠지만 지고 있으니 소음으로 변해갔다. 이에 아내는 더 이상 불지 말라고 부탁했다. 하지만 전반전에 3점차로 이겼고, 경기에서는 11점(78:67)차로 리투아니아가 이겼다. 경기가 끝나자 늘 그렇듯이 텔레비젼에서는 주요장면을 보여주면서 아래 동영상의 노래가 흘러나왔다. 이 노래는 스포츠 경기에서 리투아니아의 제2의 애국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옆에 있던 아내는 "3백만명이 13억명을 이겼다."며 기뻐했다. 이렇게 리투아니아 사람들은 스포츠 경기에서 리투아니아가 이기면 늘 작은 나라가 큰 나라를 이겼다면서 자부심을 느낀다. 중계 해설자의 말이 걸작이었다.

"오늘 승리의 꼬리표는 Made in China가 아니라 다행스럽게도 Made in Lithuania였다."

Made in China 제품에 대한 리투아니아 사람들의 일반적인 인식처럼 초반전에 실수도 잦았고, 경기를 제대로 풀지를 못했다. 하지만 후반전으로 접어들면서 다행히 'Made in Lithuania'로 부활해 잘 했다는 뜻이다.

* 관련글: 농구 월드컵 우리집 부부젤라는 피리
Posted by 초유스
요가일래2010.09.03 07:01

사용자 삽입 이미지
농구의 나라 리투아니아는 요즈음 농구 열기로 쌀쌀한 초겨울 날씨가 맥을 못추고 있는 듯하다. 거리에는 리투아니아의 삼색기를 단 자동차를 흔히 볼 수 있다. 경기가 열리는 저녁이나 밤에는 환호성이 술집이나 음식점을 가득 채우고 있다. 바로 터키에서 열리고 있는 농구 월드컵 때문이다. 남아공 축구 월드컵의 열기가 여름을 달구었고, 이제 터키 농구 월드컵이 북반구의 가을을 달구고 있다. (오른쪽 사진: 리투아니아 대 프랑스 농구 경기를 시청하는 우리집 식구들) 

9월 2일 D조에 속한 리투아니아가 조별 마지막 경기를 치렀다. 리투아니아, 프랑스, 스페인, 뉴질랜드, 레바논, 카나다가 D조에 속했다. 이번 리투아니아의 농구 월드컵 대표팀은 다른 해에 비교해 다소 약하다는 평을 받고 있었다. 8강 진출도 힘들 것으로 내다보았다.

패할 것이라는 예상이 압도한 상황에서 8월 31일 스페인과의 경기에서 리투아니아는 초반에 무려 18점 차이로 뒤졌다. 하지만 경기는 76 대 73으로 리투아니아가 역전승을 거두었다. 이어 9월 1일 프랑스와 경기에서도 역전승이 재현되었다. 13점 차이로 뒤졌지만, 리투아니아는 69 대 55로 프랑스를 이겼다. 9월 2일 조별 마지막 경기의 상대는 레바논이었다. 초반에는 대등한 경기를 펼쳤으나 84 대 66으로 리투아니아가 가볍게 이겼다. 이로써 리투아니아는 5전 전승으로 조별 1위로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지난 남아공 축구 월드컵에서 한국을 힘껏 응원해준 리투아니아 가족을 위해 이번에는 리투아니아를 힘껏 응원했다. 경기가 열릴 때마다 거실에서 가족이 모여 괴성을 지르고 박수를 치며 기쁨과 안타까움을 나눴다. 프랑스와의 경기에서 신이 난 딸아이는 갑자기 일어나 악기들이 있는 곳으로 가더니 피리를 들고 와서 말했다.

"자, 이것이 우리집 부부젤라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우리집 부부젤라'를 열심히 불고 있는 딸아이 요가일래

연달아 피리를 불면서 응원에 힘을 보탰다. 이웃집에게는 미안했지만, 딸아이의 우리집 부부젤라 연주를 막고 싶지는 않았다. 농구 경기를 시청하면서 모처럼 우리 가족이 자리를 같이 하고 승리감을 나눌 수 있어 좋았다. 이런 분위기가 16강전, 8강전, 4강전, 결승전까지 이어지길 바란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아래 손가락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클릭하시면 ->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