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곱샘'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1.09.18 그리스 여행 - 로도스 일곱 샘은 숲속의 오아시스다
가족여행/그리스2021. 9. 18. 05:40

8월 하순 8일 동안 그리스 로도스 섬 여행을 하는데 하늘에 구름을 본 것은 딱 하루다. 그것도 저녁에 출국하는 날 아침이다. 간간이 비를 뿌리는 구름인데 이 또한 아침식사를 한 후에는 흔적없이 사라진다. 

 

그리스는 지중해성 기후다. 여름철은 기온이 높고 날씨가 건조하다. 겨울철은 약간 따뜻하고 비가 내린다. 일년에 평균적으로 비가 오는 날은 55일이고 대체로 10월에서 3월에 퍼져 있다. 4월에서 9월까지 비가 오는 날은 6일이다. 그러므로 이번 여행 중 구름을 보는 날도 비를 맞는 날도 0에 가깝다. 
 
구글지도 앱에는 강으로 표시되어 있는데 차를 타고 지나가면 강인지 마른 풀밭인지 분간하기 어려운 경우도 있다. 아래 사진에서 보듯이 우기에는 제법 큰 강인데 물 한 방울 흐르지 않고 있다.       
 

이런 건조한 날씨에도 어떻게 산에는 나무들이 빼곡히 잘 자랄까?

 

북서쪽 테올로고스(Theologos)에서 남쪽 프라소니시 해수욕장으로 가는 산악길에서 중턱에서 만난 숲으로 둘러싸인 마을이다. 

 

종종 이렇게 말라서 죽은 나무(고사목)도 만난다.

 

고갯길에서 만난 협죽도 꽃이다. 건조한 땅 위에 그리고 쨍쨍한 햇볕 아래에 어찌 이렇게 짙고 짙은 녹색 잎으로 붉고 붉은 꽃을 피울 수가 있을까?   

 

로도스 섬에서 가장 높은 산은 아타비로스(Attavyros)다. 높이가 1215미터로 상층은 벌거숭이산이다. 그렇다면 중하층에서 자라고 있는 나무들은 이런 건조한 날씨에도 어떻게 수분을 공급받아 생명을 유지할까? 

 

 

바위틈 깊이 뿌리를 내려 풍화 되어가는 바위 틈이나 미세한 구멍 등에 저장된 암반 수분을 빨아들이거나 지하수에 저장된 물을 빨아들여서 우기인 겨울철까지 견디는 것이 아닐까...      

  

로도스 섬의 사방천지가 건조하다. 강물이 마르니 그저 흔적만 강이다. 그러니 한 곳이 로도스에서 손꼽히는 명소일 수밖에 없다. 그곳이 일곱 샘(칠천, 七泉, Epta Piges)이다.

구글지도 위치: https://goo.gl/maps/82g7gmzphR51H2V67

 

로도스 명소 목록에 나와 있는 일곱 샘은 과연 어떤 모습을 하고 있을까? 궁금하다. 주로 해수욕장에만 관심을 가지고 있는 가족을 설득해 찾아가본다.       

 

콜림비아(Kolymbia) 주요도로에서 서쪽으로 구불구불한 포장도로를 따라 들어가면 산의 숲 농도가 점점 짙어진다. 약 3km 정도에서 좌회전을 하면 아주 가파른 언덕길이 나온다. 600미터 정도 올라가면 올리브 아래 넓은 주차공간이 왼쪽에 있다. 더 내려가면 식당 앞에도 주차장이 있다. 늦은 시간이라 차들은 없고 공작새 한 마리가 맨땅에서 먹이를 찾고 있다.      

 

Epta Piges는 그리스어로 일곱 샘이다. 식당 앞에서 왼쪽으로 아니면 식당 뒤를 돌아서 왼쪽으로 간다.

  

전혀 상상하지 못한 광경이 눈앞에 펼쳐진다. 나무로 우거진 계곡에 시원한 바람이 느껴지고 잔잔한 물소리가 흐른다. 계곡 건너편 식당 자리에는 사람들이 가득 차 있다.

     

샘은 1번부터 7번까지 번호가 매겨져 있다. 콸콸콸괄은 아니더라도 뽀글뽀글 올라오는 샘 정도는 상상했는데 막상 가까이 가서 보니 저쪽에서 이쪽으로 덮혀진 흙속에서 흘러나오는 물로 보인다.

 

 

식당 종업원이 1번 샘으로 와서 떨어진 낙엽을 걷어내고 유리병에 물을 담는다. 식탁 음료로 사용하기 위해서일 듯하다. 물맛이 궁금해 한 움큼 떠서 마신다. 폭염의 날씨가 아니라서 그런지 "콰~ 차갑구나!"가 아니고 "어, 왜 이리 물맛이 밍밍해?!"라는 느낌을 받는다.  

         

7번 샘이다. 저 위 나무 뿌리가 물을 찾아 아래로 뻗어 있다. 바위와 뒤얽혀 있어서 어느 것이 뿌리인지 바위인지 분간하기가 힘든다.

  

8일 동안 지나가면서 본 로도스 섬의 강들은 다 말라있는데 이 계곡은 이렇게 물이 졸졸졸 흐르고 있다. 

 

아래는 물을 막아 일정량의 물을 가둬 놓고 있다.

 

물가에 오리들이 노닐고 있다.

 

로도스 섬의 숲속 오아시스를 4K 영상에도 담아본다.
 
 
이상은 초유스 가족의 그리스 로도스 여행기 5편입니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