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얘기2014.11.19 07:00

세계 여러 나라 음식 요리를 즐겨하는 어느 스웨덴인[처음엔 폴란드인으로 여겼으나 관련인과 직접 접촉을 통해 알아본 결과 스웨덴인]의 제육볶음 동영상이 최근 눈길을 끌었다. 유튜브 사용자 "The Food Emperor"는 자신이 직접 제육볶음을 요리하는 과정을 동영상으로 찍어 11월 14일 유튜브에 공개했다. 현재 이 동영상 조회수는 16만을 넘었다.

동영상 속의 언어는 폴란드어이고  
"제육 볶음"
"최고의 레시피예요"
"기뻐서 강 같은 눈물을 흘릴거에요"라는 한글 자막이 뜨고, 목소리도 나온다.

그의 제육볶음 레시피는 아래 사이트(영어)에 있다.
http://www.foodemperor.com/cooking/spicykorean

어떤 내용이 있기에 그의 제육볶음 요리과정 동영상이 큰 인기를 끌고 있을까?
아래 동영상에서 볼 수 있다.



유튜브 계정의 이름에서 보듯이 그는 자신을 "Food Emperor"라 부른다. 이에 걸맞게 그는 동영상 중간중간에 북한의 뉴스 방송화면을 삽입했다. 아주 특이한 착상으로 그는 한국음식 제육볶음 요리를 누리꾼들에게 소개하고 있다. 
Posted by 초유스
생활얘기2014.08.26 05:14

7년 전 2007년 10월 15일 유튜브 계정을 개설한 후 틈나는 대로 동영상을 올렸다. 당시 거주국이 유튜브 수익창출을 할 수 없는 나라였기 때문에 수익창출을 하지 못했다. 유튜브 수익창출 파트너 국가가 늘어나면서 2011년 11월부터 구글 애드센스와 연동해 유튜브에서도 수익을 창출할 수 있게 되었다. 

큰 수익은 없지 못했지만, 꾸준히 동영상을 올리고 있다. 아래는 라트비아 벤츠필스 방문 때 찍은 처녀파티 일행들이다. 예부 신부의 눈을 가리고 안내한 곳이 바로 하늘로 튕기기였다.  



그런데 올해 1월 17일 유튜브로부터 한 통의 편지를 받았다. 내용은 유튜브 수익창출 정지 통보였다. 이유인즉 방송사의 방송 화면을 올렸다는 것이다. 당시 소치 동계 올림픽 쇼트트랙 리투아니아 현지 TV 방송 화면을 촬영해 편집한 후 올렸다. 방송 화면 켭쳐 편집 동영상은 유튜브에서도 흔히 볼 수 있고, 어떤 사람들은 수익을 창출하고 있기도 하다.  

블로그를 통한 구글 애드센스 수입이 줄어든 것을 종종 유튜브 수익이 메꿔주던 터라 수익 정지는 무척 아쉬웠다. 6개월 동안 수익 정지 상황에서 두 가지 안이 떠올랐다.

1. 기존 계정을 완전히 폐쇄하고 새로운 계정을 개설할까?
2. 과거 수익을 내지 않던 시절을 생각하면서 그냥 6개월을 참을까?

만약 6개월이 지난 후에도 계속해서 수익창출이 되지 않는다면 허용 세월을 한 셈이 되지 않을까라는 의구심도 생겼지만 일단 6개월 동안 관망하면서 소극적인 활동을 하기로 결심했다.

7월 17일 또 한 통의 편지를 받았다. 6개월이 지났으니 수익창출 정지가 해제되었다는 것이다. 그런데 며칠이 지나도 수익창출 단추가 나타나지 않았다. 이러다가 영원히 이 계정으로 수익창출을 하지 못하는 것이 아닐까라는 불안감마저 일었다. 그 이유에 대해 유튜브 어디에다가 직접 물어볼 수가 없었다.

이럴 줄 알았다면 수익정지를 받자마자 계정을 폐쇄하고 새로운 계정을 개설하는 것이 더 현명한 방법이었을 것이다. 하지만 이 안을 결정하기엔 올린 동영상 수가 너무 많았다. 약 1000편이고, 구독자도 약 천명이다. 일일이 동영상을 다운 받아서 다시 올리기엔 현실적으로 불가능함을 확신했다. 

두 번째 통지를 받은 지 한 달이 지났다. 그러자 수익창출 단추가 이제 뜨기 시작했다. 정지를 통보받은 지 꼭 만 7개월이 지난 후였다. 결과는 6개월 정지를 받았지만 7개월이 지난 후 다시 수익창출을 할 수 있게 되었다는 것이다.

수익창출 정지는 해제되었지만 불편한 점이 하나 있었다. 수익창출이 되었던 기존 동영상을 일일이 찾아서 다시 수익창출을 지정해줘야 한다는 것이다. 저작권 위배 동영상에 감수해야 할 불이익이 너무 크다. 

* 수익창출 정지는 해제되었지만, 기존 동영상 일일이 다시 수익창출을 지정해줘야 한다.

유튜브 수익창출 정지에 대해 인터넷 검색을 하면 수익창출 정지가 되었다는 글은 많은 데 그 후 결과에 대한 글은 아직 찾지 못했다. 혹시는 궁금해할 사람들을 위해 이글을 올렸다. 이제부터는 수익창출 정지 사항에 걸리지 않도록 반드시 유념을 해야겠다.
Posted by 초유스
영상모음2012.05.17 05:42

최근 폴란드 누리꾼들 사이에 웃음을 자아낸 동영상이 있어 소개한다. 하필이면 주차된 자동차 옆에 물웅덩이가 있다. 운전자는 물웅덩이를 건너야 한다. 여성운전자가 물웅덩이를 피하러고 폴짝 뛰어서 운전석으로 들어간다.


결과는?
그만 물웅덩이에 엉덩방아를 찧고 말았다. 


이 동영상을 지켜보면서 "피하러고 꼼수 부리다가는 더 크게 당한다"라는 말이 떠오른다. 살아가면서 직간접적으로 겪을 수 있는 일이라 남의 일 같지가 않다. 


Posted by 초유스
기사모음2012.01.07 07:56

1월 6일자 리투아니아 일간지 <례투보스 리타스>를 펼치자 무단횡단 보행자의 뇌물 기사가 눈에 띄었다. 횡단이 금지된 번잡한 도로를 건너고 있던 40대 중년 남자가 때마침 순찰중인 경찰에 적발되었다. 무단횡단시 리투아니아 벌금은 50-100리타스(한국돈으로 2만3천-5만원)이다.

남자는 벌금을 내기보다는 벌금의 10배에 달하는 500리타스(23만원)를 뇌물로 순찰차 의자에 놓았다. 경찰은 이를 슬쩍 받기를 거절하고 즉각 뇌물제공 혐의로 수갑을 채워 경찰서로 연행했다. 남자는 기대와는 전혀 다르게 뇌물제공 혐의로 조사를 받았다.

▲ 횡단보도가 가까이에 있는데도 불구하고 무단횡단을 하려는 사람
 
 

그는 영국에서 일하다가 잠시 리투아니아 카우나스 집을 방문했다. 거리에서 경찰에 잡히는 순간 당황해서 겁에 질려 주머니에 있던 돈을 꺼내놓은 것이 500리타스였다고 한다. 카우나스 경찰은 "영국 벌금 기준표로 벌금을 내고자 했던 것이 아닐까"라고 평했다. 

누구나 무단횡단의 유혹을 쉽게 받을 수 있다. 특히 가고자 하는 도로 반대편 지점이 횡단보도를 이용할 때보다 훨씬 더 가까울 때이다. 하지만 무단횡단은 교통흐름을 깰 뿐만 아니라 사고를 유발시킨다. 그래서 세계 각국은 무단횡단을 금지하고, 위반시에는 벌금을 부과한다.  

요즘 같이 낮이 짧고, 밤이 길고, 또한 흐린 날이 많은 날은 횡단보도를 건너는 보행자도 조심해야 하고, 운전자도 조심해야 한다. 최근 어두운 저녁 무렵 검은색 계통의 옷을 입고 횡단보도를 건너는 사람을 식별하기가 힘들어 간담이 서늘한 경험을 여러 차례 겪었다. 

 리투아니아 사람들은 흔히 이렇게 형광띠를 가방에 두른다.

횡단보도는 100% 안전하다는 생각해서 주위를 전혀 살피지 않고 마치 인도를 마음놓고 다니듯이 건너가는 사람들이 자주 눈에 띈다. 그러니 조심하고 또 조심해야 한다. 1월 4일 유튜브에 "러시아 - 뭐 땀새 보행자를 사랑하나?"라는 동영상이 올라왔다. 러시아에서 무단횡단자와 보행자를 포함해서 도로에 일어나는 여러 상황들을 3분 30초에 모아놓은 동영상이다.

  

이 동영상을 보고 있으면 운전자가 얼마나 무단횡단자를 조심해야 하고, 또한 보행자는 왜 무단횡단을 하지 말아야 하는 지를 쉽게 알 수 있다.
 

Posted by 초유스
기사모음2008.01.25 22:34

조만간 세계 최대 규모의 사용자 제작 콘텐츠 사이트인 유튜브가 한국어 서비스를 개시한다는 반가운 소식을 접했습니다.

리투아니아에 살고 있는 필자는 2007년 1월 14일 처음으로 유튜브에 동영상을 올렸습니다. 주로 제 딸에 관한 동영상입니다. 친구나 친척들에게 딸의 자라는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서죠.

하지만 유튜브의 화질에 그렇게 만족하지 못했고, 또한 동영상 올리기에 다소 주저했습니다. 그후 다음 tv팟에 동영상을 올려본 후 화질이 현격히 차이가 나자, 후자를 애용하게 되었습니다. 

필자의 경우에서 보듯이 유튜브가 동영상 화질 문제를 단시간에 해결하지 못하면 초고속 인터넷 강국인 한국의 사용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기는 힘이 들 것이라 여겨집니다.

아무튼 유튜브의 한국 진입과 그 후가 궁금해집니다. 화질 비교를 위해 아래 두 동영상을 올렸습니다.

다음 TV팟에 올린 동영상:

유튜브에 올린 동영상: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