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13.10.18 16:26

러시아에서 세계에서 가장 큰 운석 중 하나가 10월 16일 호수에서 인양되었다. 이 운석은 지난 2월  15일러시아 우랄산맥 인근 첼랴빈스크 주에서 일어난 운석우 현상 때 하늘에서 얼음 호수 바닥으로 떨어졌다.


아래 동영상은 2월 15일 운석이 떨어지는 장면을 담고 있다. 당시 엄청난 충격으로 1000여명 이상의 사람들이 부상당했고 재산피해도 컸다. 핵폭탄에 비유될 정도였다. 



운석이 얼음을 뚫고 호수 바닥으로 가라앉았다.



러시아 과학자들과 잠수부들이 운석을 인양하고 있다. 


인양하는 과정에서 거대한 운석은 세 조각으로 쪼개졌고, 모두 합치면 그 무게가 약 600킬로그램에 이른다. 현재 운석의 시세는 금보다 훨씬 비싼 그램당 2,200달러(약 240만원)으로 알려져있다. 그렇다면 이 운석의 가치는 한국 돈으로 무려 1조 4천억원, 헉!!! 운석으로 많은 피해를 입었지만, 그 운석으로 큰 돈을 벌 수 있게 되었다.

Posted by 초유스
생활얘기2013.02.16 06:52

아내는 TV와 인터넷 뉴스을 보는 데 거의 금요일 하루 종일을 보냈다. 바로 이날 아침 러시아 중부 우랄산맥 인근에 운석 파편이 낙하해 1000여명이 부상을 당했다는 소식을 접했기 때문이다. 


맑은 하늘에 갑자기 엄청난 섬광이 번쩍이고, 폭발음이 나고, 불타는 물체들이 연기를 뿜어내었다. 대부분은 충격파로 깨진 유리 조각에 맞아 부상했다. 커다란 운석은 대기권에 진입하면서 작은 조각으로 부서지고, 또한 엄청난 속도로 떨어지기 때문에 충격파를 일으킨다.


이날 저녁에는 소행성이 지구에 초근접한 소식이 기다리고 있었다. 예상 시간에 아내는 더욱 뉴스에 집중했다. 부산을 뜨고 걱정스러워하는 아내와는 달리 나는 평소처럼 번역일에 몰두하고 있었다.


"세상이 다 집중하는 일에 당신은 아무런 관심이 없어?"
"내가 관심을 갖는다고 달라지는 것은 없잖아."
"뉴스를 보고 우리가 그 시간에 건물 안에 있어야 할 지, 건물 밖에 있어야 할 지를 결정해야지."
"난 하는 일 그대로 하고 있을래."

   
"지구 끝은 러시아 운석우처럼 이렇게 한 순간에 오는 것이 아닐까?"
"그럴 수도 있지. 하지만 우린 걱정이나 불안으로 당황하지 말자."

Posted by 초유스
요가일래2010.05.11 06:41

지난 주말 리투아니아의 아욱쉬타드바리스(Aukštadvaris)라는 작은 도시를 다녀왔다. 이 도시의 인근 숲에는 폭이 210미터, 깊이가 40미터로 된 운석구덩이가 있다. 숲 속에는 이름을 알지 못하는 하얀 꽃들이 여기저기 만개해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얀 꽃을 꺾어 놀고 있던 딸아이 요가일래는 꽃잎을 하나하나 떼어내었다.
"아빠, 사진 찍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가일래의 눈동자가 꽃술 눈동자가 되는 순간이었다.

* 최근글: 노란 민들레꽃으로 화관 만들어보기

닌텐도를 놀면서 구걸 행각을 벌인 딸아이
아기 때부터 영어 TV 틀어놓으면 효과 있을까
한글 없는 휴대폰에 8살 딸의 한국말 문자쪽지
딸에게 한국노래를 부탁한 선생님
세계 男心 잡은 리투아니아 슈퍼모델들
한국은 위대한 나라 - 리투아니아 유명가수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아래 손가락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클릭하시면 ->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초유스
기사모음2009.10.28 07:07

한 이동통신회사가 거짓 운석 낙하 행사로 세계의 관심을 라트비아로 집중시켜 화제를 모우고 있다. 라트비아 북부지방 마즈살라짜 시외곽 들판에 지난 25일 일요일 17시 30분 지름 20여미터 깊이 5여미터의 거대한 구덩이가 생성되었다. delfi.lt에 의하면 한 목격자는 굉음을 들었고, 공중으로 치솟는 불길을 보았다. 운석 낙하를 추정하면서 소방구조대와 경찰, 군대가 급히 현장으로 파견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사진: 운석낙하를 추정케 만든 구덩이; 출처: http://foto.delfi.lv/album/41818/

라트비아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학자들도 많은 관심을 보였다. 하지만 조사를 계속할수록 운석 낙하 가능성이 낮아졌다. 전문가들이 방사능 지수를 측정했지만 정상이었다. BBC 뉴스가 전한 영국 운석 전문가의 말에 의하면 운석이 땅에 닿을 때에는 불나거나 뜨겁지가 않다.

례투보스 리타스 10월 27일자에 따르면 이 신기한 구덩이 현장을 보기 위해 라트비아 전역에서 사람들이 찾아왔다. 운석 낙하 추정지의 소유주는 즉시 출입권까지 만들어 한국돈으로 약 2500원에 팔았다. 그는 이 수입으로 도로개선에 쓰고자 한다고 말했다.

학자들의 의심이 짙어진 26일 저녁 라트비아 이동통신회사인 "Tele2"는 운석낙하 사건을 자신들이 기획했다고 밝혔다. 라트비아는 경제 불황이 극심한 나라로 세계에 알려져 있는데 이런 우울한 소식외에도 재미나고 별난 소식도 라트비아에 있음을 세계에 널리 알리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한다.
 
▲ 운석낙하 추정 당시 현장 동영상

BBC, CNN, AP/AFP, Reuters 등 세계 유수의 언론사와 통신사들이 운석 낙하를 보도했으니, 이 이동통신회사의 목적은 이루어진 셈이다. 하지만 만우절도 아닌 날에 운석 낙하로 세계 언론과 세계 사람들을 낚을 생각을 한 라트비아  사람들이 범상치 않아 보인다.

한편 이 운석 낙하 건을 보면서 경제 불황으로 심난한 국민들의 기분을 전환하고 또한 어린이들을 돕기 위한 자선 모금 활동을 벌인 라트비아 금발여인들의 거리행진 행사가 떠오른다. 아뭏든 라트비아가 하루 빨리 경제회복을 이루어 사람들의 얼굴에 웃음꽃이 피기를 바란다.  

* 관련글: 라트비아, 기쁨조로 거리 나선 수백명 금발여인들
               라트비아, 하지 새벽에 알몸으로 달리기
               라트비아, 영혼'을 담보로 대출하는 금융회사 등장
* 최근글: 당신의 소포가 이렇게 취급되고 있다

<아래에 손가락을 누르면 이 글에 대한 추천이 되고,  더 많은 사람들이 이 글을 읽을 수 있게 됩니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