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환위기'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05.26 위기 시는 한국 본받을 최고의 기회 (2)
  2. 2008.10.28 대통령 “위기 없다”에 쓴웃음만 나온다 (4)
기사모음2009. 5. 26. 10:55

지난 24일 리투아니아 대표적 인터넷뉴스 사이트 delfi.lt를 읽고 있던 아내가 초기화면에 '한국'이 떴다고 얼른 보라고 했다. 노무현 전직 대통령 서거에 대한 추가적인 속보일 것이라 짐작했다.

들어가 보니 '한국의 사례'가 눈에 확 들어왔다. "Pritraukti išeivių pinigus gali padėti Korėjos pavyzdys"라는 제목이다. 번역하면 "한국의 사례가 해외거주자의 돈을 끌어들이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기사는 국제이주기구 빌뉴스 사무소 소장 아우드라 시파비치에네의 "위기 시는 한국의 사례를 본받을 최고의 기회로 국내총산에 적지 않게 차지하는 해외거주자들의 여윳돈을 국내에 투자에 유치하도록 해야 한다"라는 의견을 소개하고 있다. 

세계적인 경제위기로 각국의 해외거주자가 자기 나라로 보내는 송금액이 줄어들고 있다. 세계은행은 이 송금액이 5-8% 줄어들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공식 통계에 따르면 지난 해 리투아니아 해외거주자가 국내로 한 송금액은 40억리타스(2조원)이다. 비공식적으로 이보다 2-3배가 많은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지난 해 해외거주자가 보낸 공식 송금액은 리투아니아 국내총생산의 3.5%를 차지한다. 시팝치에네에 따르면 이는 정부예산 중 사회보장비나 교육비 혹은 보건비와 맞먹는 규모이다. 그는 해외거주자가 더 많은 돈을 송금해 국내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정책을 수립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리투아니아 수도 빌뉴스 전경 (한 때 높은 경제성장을 보여주고 있는 고층 건물들, 하지만 지금은 건축 중이던 대부분의 건물들이 그대고 멈춰 있다.)

그는 한국의 사례를 소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한국은 "바이 코리아" 프로그램을 지금 활성화시키고 있다. 한 달간 미국과 일본에 거주하고 있는 한국 해외거주자들이 미화 12억달러 이상의 한국 내 부동산을 획득했다. 1997년 아시아 외환위기 때도 한국은 비슷한 캠페인을 벌렸다. 당시 한국은 해외거주자들이 한국제품 구입과 돈을 한국 내 은행으로 송금할 것을 적극 권장했다.

리투아니아 경제위기 극복에 한국의 사례를 본받아야 한다는 리투아니아 전문가의 말에 흐뭇한 느낌이 들었다. 물론 요원한 일이겠지만, 한국정치도 모범사례로 외국에 이렇게 소개되는 날이 오기를 간절히 기원한다.

* 관련글: 제빵사의 톡톡 튀는 경제위기 타개책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한국의 정치사례도 본받을 만한 기사거리로 소개되는 날이 있을런지.. 요원하네요. --;

    2009.05.26 12:19 [ ADDR : EDIT/ DEL : REPLY ]

기사모음2008. 10. 28. 07:18

지난 27일 국회에서 이명박 대통령은 2009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에 대한 정부 시정연설을 했다. 이날 대통령은 "많은 분들이 이번 위기를 10년 전 외환위기와 비교합니다. 하지만 단언컨대, 지금 한국에서는 외환위기는 없습니다"라고 강조했다.

이 소식을 접하자 환율 대폭락의 들뜬 기대감으로 이날 환율을 확인해보니 달러 대 원화 가치는 더 떨어져 있었다.

“한국에는 단언코 외환위기가 없다”는 말이 사실인지 한 번 알아보기 위해 그 동안 환율변동 자료를 찾아보았다. 2월 25일 대통령 취임일부터 매달 25일경 환율을 확인해보았다.
결과는 아래와 같다.

일        자       1달러/원      1000원/리타스 
2008.10.27     1,442.00              1.9115
2008.09.25     1,158.50              2.1279
2008.08.25     1,079.00              2.1835
2008.07.25     1,009.50              2.1460
2008.06.25     1,038.50              2.1625
2008.05.26     1,048.50              2.1437
2008.05.23     1,047.80              2.1642
2008.04.25        996                   2.1642
2008.03.25        980                   2.2208
2008.02.25        947.2                2.4585
          * 자료: 제일은행, 리투아니아은행; 리타스는 리투아니아 화폐단위

이 결과를 보면서 “한국에는 외환위기가 없다”라는 대통령의 말을 누가 믿을 것인가? 스스로 경제대통령이라 자체하는 사람이 경제현실을 직시하지 못하고 있는데 어떻게 한국경제를 살릴 수 있을 것인가? 이런 대통령의 주장에 기립박수치는 한나라당 의원은 진정한 국민의 대표자일까?

위의 자료를 보신 분들 생각은 어떠세요? 정말 한국엔 외환위기가 없습니까? 오늘따라 쓴웃음과 함께 유 장관의 XX 욕설이 절로 나온다.  

지속적인 원화가치 하락으로 아침마다 가족에게 고개를 들지 못하는 현실이 천근만근으로 가슴을 짓누르고 있다.

“환율아, 환율아, 더도 말고 덜도 말고, 2008년 2월 25일만큼만 되어라!”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또롱

    대통령이나 한나라당이 생각하는 위기는 자신들과 다른 사람들이 정권을 잡는 것입니다. 그 이외는 별 생각 없습니다. 당연 위기가 아니죠. 어쨌든 정권도 잡았고, 다수당을 차지 했으니까요....우습죠?

    2008.10.28 11:46 [ ADDR : EDIT/ DEL : REPLY ]
  2. ㅡㅡ;

    그럼 대통령이 대놓고 지금 외환위기 입니다.
    자 다들 달러 싸놓고 풀지 마셔야 합니다. 이래야 하나요?

    대통령 저 인간도 그동안 모임에서 기업들 달러 풀라고 간접적으로 압박 주고 하는 행동들이 다 그런건데

    대통령이 잘하고 못하고의 문제가 아니지 않습니까.

    저 사람 싫어! 그리고 재정부 장관은 어서 빨리 갈아치워야 하고 하지만 비판할 때 뭘 좀 가려가며 하죠

    2008.10.28 22:02 [ ADDR : EDIT/ DEL : REPLY ]
  3. 허허..

    아직 정신 못차린 사람이 있나본데, 대통령을 너무 높게 평가하시는게 아닌지?
    대통령이 일관성이라도 있으면 비판이라도 하지 않죠.
    그런데 대통령이란 작자가 대놓고 위기아니라고 했다가 다시 또 위기라고 했다가 또 위기 아니라고 했다가 오락가락하니까 비판하는거 아닙니까. 단편만 보지 말고, 좀 길게 봅시다 그려..

    2009.04.01 20:18 [ ADDR : EDIT/ DEL : REPLY ]
  4. 참...

    그 당시에는 IMF같은 '외환'위기가 없다그랬습니다. 연초에는 '경제'위기상황(위기의식을 가지라는 뜻)이라고 했구요. 참 같은 한글인데 해석 참 같쟎네요.. 단편만 보지말고, 길게 봐야죠?..
    그리고 글쓴분, 쓴웃음?.. 글보면서 짓게되네요.

    2009.07.09 00:28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