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박이'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8.09.18 리투아니아에 유별난 알박이 등장, 그 후 (25)
  2. 2008.03.19 리투아니아에 유별난 알박이 등장 (2)
기사모음2008.09.18 04:09

지난 3월 19일 "리투아니아에 유별난 알박이 등장"이라는 제목으로 다음블로거뉴스에 글을 올렸다. 전형적인 알박이에 해당되지는 않지만 주변 사람들은 모두 일찍 보상에 협의했는 데, 혼자 보상을 둘러싸고 1인 시위를 하는 등 리투아니아 현지 언론의 커다란 주목을 받았다.

몇 해 전부터 리투아니아 수도 빌뉴스의 한 원형 교차로에 새로운 고가도로가 건설되고 있다. 이 교차로를 돌 때마다 홀로 덩그러니 서 있는 목조가옥을 보면서 저 집도 곧 헐리겠지 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교각이 올라가고 상판이 덮여져도 이 집은 그대로 있었다.

이 집 주인은 키우는 말을 타고 시청까지 가서 시위, 키우는 오리를 품에 안고 시청 입구에서 시위, 고장 트럭으로 교차로 막기 시위 등 유별난 1인 시위로 유명세를 탔다. 언젠가 이 낡은 목조가옥과 땅에 대한 보상액으로 한국돈 2억-2억5천만원에 거의 합의했다는 소식을 접했다.

하지만 최근 이곳을 지나다 보니 낡은 목조가옥은 헐리지 않고 여전히 서 있었다. 대신 철기둥이 촘촘히 박혀져 있었다. 결국 시청은 보상 협상을 포기하고 지반을 튼튼히 다지는 것으로 일을 마친 것 같다. 이렇듯 리투아니아엔 종종 협상이 되지 않아 예로 2차선 도로가 갑자기 1차선이 되었다가 곧 다시 2차선이 되는 기형적인 도로가 생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관련 동영상:

Posted by 초유스
영상모음2008.03.19 08:30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몇 해 전부터 리투아니아 수도 빌뉴스의 한 원형 교차로에 새로운 고가도로가 건설되고 있다. 이 교차로를 돌 때마다 홀로 덩그러니 서 있는 목조 가옥을 보면서 저 집도 곧 헐리겠지 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교각이 올라가고 상판이 덮여져도 이 집은 그대로 있다.

최근 이 집 주인의 유별난 1인시위를 신문을 통해 접하면서 리투아니아에도 속칭 ‘알박이’의 한 모습을 보게 되었다. 도시개발에 늘 따르는 요소 중 하나가 바로 '알박이'이다. 어떻게 해서라도 끝까지 버텨 자신의 요구를 관철시키려는 것은 누구나의 욕심일 것이다.

리투아니아에도 도처에 개발과 재개발이 이루어지고 있지만, 아직 ‘알박기’나 집단시위가 큰 사회적 문제로 등장하지 않았다. 이 집 주인은 바로 인근에 있는 땅으로 보상해 줄 것을 요구했으나 시청은 받아들이지 않았다. 급기야 그는 마당에 움막을 짓고 1인시위를 벌이고, 때론 시청까지 말을 타고 가 시청면담을 요구하기도 했다.

모두 실패하자 지난 토요일 그는 키우는 오리를 품에 안고 시청입구에서 시장면담을 요구했다. 오리가 도왔는지 이날 그는 시청면담에 성공햇다. 이 낡은 목조 가옥에 대한 보상액으로 한국돈 2억-2억5천만원을 협의했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