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일래2020. 10. 24. 05:13

코로나바이러스 범유행은 많은 사람들에게 인생 진로를 아예 바꿔놓았다. 올 2월까지만 해도 딸아이 요가일래는 영국 유학을 목표로 공부했다. 지난해 12월 영국에서 예술사를 공부하기로 결정하고 1월부터 급하게 아엘츠(IELTS) 시험 준비를 했다. 2월 하순에 치런 아옐츠 시험에서 영국에 있은 모든 대학에 입학할 수 있을 정도로 아주 좋은 성적을 얻었다. 입학원서를 낸 여러 대학교로부터 비대면 인터뷰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그런데 3월 초순부터 유럽 전체로 확산된 코로나바이러스로 집을 떠나서 총리까지 코로나바이러스에 걸려버린 영국에서 공부를 하는 것에 대해 다시 생각을 하지 않을 수 없게 되었다. 결국 유학을 포기하고 학부는 리투아니아 국내에서 공부하기로 했다. 전공도 예술사에서 철학대학에 속해 있는 사회학과를 스스로 선택했다. 

국가고등학교졸업시험이자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도 좋은 성적을 얻어서 법학이나 국제관계학, 국제경영학 등 다언어능력을 살려서 장래에 직업을 상대적으로 수월하게 얻을 가능성이 높은 학과를 선택할 것을 부모로서 권했지만 "자기 인생길은 스스로 결정한다"라는 짧은 주장에 "그래 우린 너를 믿어"라고 답할 수 밖에 없었다.

리투아니아 대학 입학 전형은 두 가지다. 무료입학과 유료입학이다. 무료 최소 입학생수는 법으로 정해져 있다. 학과마다 무료 입학생수는 다르다. 요가일래는 무료입학 전형에 합격했다. 등록금, 기숙사비 등으로 걱정하지 않어서 좋다. 자녀가 대학교에 입학을 했는데 가계살림에 아무런 영향을 미치지 않아서 참으로 낯설다. 일전에 돈 이야기가 하도 없어서 물어봤다.

"한국에는 대학생이 되면 교재비도 솔찬하게 들어가는데 교재를 사달라고도 하지 않니? 교재 없이 수업을 하나?"
"살 필요가 없어. 학생들 모두 도서관에서 교재를 빌려."
"학생수가 수십명이 되는 학과도 있는데 그만큼 교재가 도서관에 다 있나?"
"다 있어."

며칠 후에 요가일래는 사회학과 1학년에서 배우는 심리학, 통계학 등 교재를 보여주었다. 


전부 헌책이다. 뒷표지를 보니 도서관 도서 일련번호가 붙여져 있다. 모든 교재를 이렇게 도서관에서 빌려서 앞으로 공부한다고 한다. 부모 입장에서는 정말 좋지만 책을 펴내 이것으로 가르치는 교수들은 부수입이 따로 없어서 어쩌지.... ㅎㅎㅎ




대부분 학생들은 컴퓨터 노트북에 기록하지만 직접 필기를 하는 것이 좋아서 큰 공책을 구입했다고 한다.



공책 뒷표지를 보니 가격이 적혀 있다. 공책 한 권에 3.5유로이니 한국돈으로 약 5천원 정도다. 대학생용 공책의 값을 처음 알게 되었다. 



"공책 산다고 돈을 달라고 하지 왜 안했어?"

"비싸지만 내 돈으로 샀어."

"그래도 공책 사 줄 여유는 있으니까 사달라고 해."

"괜찮아. 대학생이 됐으니까 이런 것도 이제 스스로 해결하도록 할게."


이렇게 자녀교육비에 걱정이 없는 곳에 살고 있다는 것에 깊은 감사를 느낀다. 세계 모든 나라가 적어도 국민의 교육과 의료를 책임져 주는 시대가 빨리 오길 바란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진모음2008. 9. 3. 09:03

1793년에서 1805년까지 사용된 프랑스혁명달력에 의하면 9월 21일부터 한 해가 시작된다.  지난 9월 1일 리투아니아 모든 학교는 일제히 개학을 하고, 새로운 학년을 시작했다.

특히 1579년 설립된 빌뉴스대학교의 신입생들은 이날 빌뉴스 중심가 거리를 행진하면서 대학생이 된 기쁨을 만끽했다.

거리행진 내내 이들은 자기들의 학과가 최고라는 등 구호를 외치면서 시민들의 관심을 끌어모았다. 이날 학과별 특징을 한 이들 신입 대학생들과 교수들의 유쾌한 거리행진을 카메라에 담아보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1579년 설립된 빌뉴스대학교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빌뉴스대학교 총장 등이 선두에 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수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의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물리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수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경제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법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국제경영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그루지야 신입생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철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역사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국제관계학과 및 정치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화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생물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정보학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자연학과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