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08.10.31 06:05

인구 340만 명이 사는 유럽의 북동부에 위치한 작은 나라 리투아니아의 언론에서도 평소 어렵지 않게 한국에 관련된 기사를 접할 수 있다.

최근 남한의 삐라 살포에 대한 북한의 대응, 북한의 남북관계 단절 위협, 탈북을 위장한 여간첩 사건, 한국 주가지수와 원화가치 폭락, 한국의 청소 로봇 “마루” 등 한국과 한반도에서 일어나 주요한 소식들이 주로 ‘로이터’, ‘발틱 뉴스 서비스’ 등을 통해 리투아니아 언론에 전해지고 있다.

때론 신문 1면이나 2-3면을 차지하는 한국 관련 전면기사를 만날 수도 있다. 이들 전면 기사는 리투아니아 건축과 교수 한국 방문기, 리투아니아 외교관의 한국 방문기, 리투아니아 승려의 한국 생활기, 리투아니아인과 한국인의 결혼식 이야기, 리투아니아 사업가의 한국 여행기, 김기덕 감독 영화 평론 등 다양하다.

대체로 이들 기사는 한국의 오색 찬연한 궁궐, 한국의 눈부신 경제발전, 한국의 아름다운 자연, 한국인들의 친절, 한국 음식의 풍성함, 한국의 정신을 느낄 수 있는 산사 등이 언급되어 있다.

이렇게 한국을 방문한 리투아니아 개인들을 취재해서 전면기사를 실어준 리투아니아 언론사에 한국인으로서 고마움을 느낀다. 이런 전면 기사를 보는 날 한국인과 결혼한 아내의 입가에 미소를 보면서 마시는 차 맛은 평소보다 훨씬 더 그윽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리투아니아 한 사업가의 한국 여행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리투아니아 한 외교관의 한국 방문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리투아니아 건축학 교수의 한국 방문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리투아니아 한 승려의 한국 생활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리투아니아인과 한국인의 결혼 이야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김기독 감독 영화 평론

Posted by 초유스
기사모음2008.10.10 06:14

인터넷을 통해 접한 소식이 또 하루를 우울하게 한다. 공정거래위원회가 올해 조중동을 절독하려는 사람에 대한 공갈협박 신고를 받고도 이를 ‘묵과’하고 있다는 것이다. 민주노동당 이정희 의원이 최근 국정감사 자료를 통해 “최근 국민들의 촛불시위에 대해 조선, 중앙, 동아일보가 편파 왜곡보도를 일삼자 독자들이 신문 구독을 중단하려는 움직임이 있었지만 해당 신문사들은 불법으로 제공된 경품을 빌미로 구독을 강요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심지어 신문을 끊으려는 독자들에게 문자를 보내 ‘남자사원 보낼테니 당해볼거냐’, ‘사기 및 갈취 혐의로 고소하겠다’, ‘파렴치하고 양심 없는 여자다. 고발하려면 해라’ 등의 협박까지 했다”고 주장했다. (참고글: 조중동, 독자들 절독요구에 '공갈협박')

이러한 한국의 신문 구독과 절독을 둘러싼 형태를 리투아니아 사람들은 전혀 이해하지 못할 것이다. 리투아니아 수도 빌뉴스에 살고 있는 나는 매일 아침 1층 현관문 안에 있는 우편함에 가서 신문을 꺼내온다. 리투아니아 최대 일간지인 “례투보스 리타스”를 구독하고 있기 때문이다. 작은 나라 리투아니아의 신문 구독과 절독 은 어떠할까?

한 마디로 구독하거나 절독하는 데 일체 신문사나 중간배급자의 관여가 일체 없다. 구독을 강요하는 듯한 경품행사도 없고, 절독을 방해는 중간배급자도 없다. 원하면 구독하고, 절독하고 싶으면 돈을 내지 않으면 그만이다. 신문구독은 선불이다. 1개월, 3개월, 6개월, 12개월 단위로 구독할 수 있다.

12개월 구독료는 집까지 배달이 399리타스(20만원)이고, 본인이 직접 신문사에 와서 가져갈 경우 309리타스(15만원)이다. 1개월 구독료는 각각 36리타스(1만8천원), 28.5리타스(만4천원)이다. 획일적으로 모든 날짜의 신문을 구독하는 것이 아니라 원하는 대로 다양하게 할 수 있다. 월요일안 금요일을 제외한 다른 날짜의 신문, 화요일이나, 금요일이나 혹은 토요일에만 발행되는 신문을 구독할 수 있다.  

5월-6월에 대대적으로 1년 구독자를 위한 특별할인 행사를 개최한다. 이때 다음 년도의 신문을 할인된 가격으로 구독할 수 있다. 만약 한 동안 집을 비울 경우 신문사에 전화를 해서 배달 일시 정지를 부탁하면 된다. 그러면 지정한 날짜에 그 동안 안 받은 신문 모두를 배달해주거나 그 일수만큼 구독기간을 연장해준다. 리투아니아 신문구독 방법을 한국도 한번 고려해봄 직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리투아니아 신문구독은 획일적이지 않고 원하는 요일의 신문만 선택해서 구독할 수도 있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