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얘기2013. 5. 14. 07:17

휴대폰을 잃어버리는 경우가 있다. 스마트폰을 외국 여행 마지막 밤 호텔에 놓아두고 그만 자기 나라로 돌아간 사람도 있다. 이 경우는 좋은 편이다. 물론 이는 호텔 관계자가 정직하다는 전제 아래로 가능하다. 호텔에서 보지 못했다면 그냥 길거리에서 잃어버린 것이나 마찬가지다.

언젠가 딸아이가 길거리에서 아이폰을 습득해 집으로 가져왔다[관련글: 하교길에 주운 아이폰 빨리 집으로 가져와!]. 제일 먼저 한 일은 수신 전화를 확인하고 그 전화로 휴대폰 습득 사실을 알렸다. 그런데 만약 주운 휴대폰이 꺼져 있을 때다. 암호를 모르니 수신 전화 번호를 확인할 수가 없다. 

휴대폰 습득과 관련한 사진이 최근 폴란드 누리꾼들 사이에 화제가 되었다. 어떤 정직한 사람이 휴대폰을 습득했다. 하지만 그 돌려주는 방식이 끔찍하다. 마치 현상금 공지를 보는 듯하다. 휴대폰에 못을 박아서 나무 기둥에 붙여 놓았다. [사진출처 image source link]


<휴대폰 습득했음>
 
설정 냄새가 나지만, 현실에 가능한 일일 수도 있지 않을까...... 끝까지 착한 마음으로 주인을 찾아준다면 좋을 텐데 말이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가다

    헐... 너무 잔인하네여...ㅠㅠ;

    습득물 찿아 주는 것은 의지의 문제인 거 같습니다
    제 경우는 탐정놀이 하는 기분으로 찾아줍니다..ㅋ

    지갑에 신용카드가 있을 경우는 해당은행에 갖다주면 직빵이고...
    한번은 현금 3만원을 주웠는데... 우체국 소포발송 영수증이 함께 접혀 있더군요..
    개인정보는 없고 접수번호만 있길래 우체국에 전화를 했더니 전산에 수신자 전화번호만 있다길래 수신자에게 전화를 해서 발송자더러 제게 전화를 하라고 했더니 한참뒤에 전화가 오더군요..
    그래서 해당금액을 온라인으로 쏴 줬더니 무지 좋아 하더군여..
    그렇게 찾아주기를 즐기는 사람도 있어요..^^;

    암튼 초유스님의 글 항상 재미있게 보고 있습니다

    2013.05.14 18:25 [ ADDR : EDIT/ DEL : REPLY ]
  2. 행인

    맘좋게 찾아주려고 전화했는데

    주인이 짜증나게해서 그런거 아닐까요~?

    2013.05.15 09:09 [ ADDR : EDIT/ DEL : REPLY ]

영상모음2010. 10. 27. 15:54

총을 가지고 놀고 있는 어린 아들에게 말한다.
"좋아, 네가 휴대전화를 가질 수 있도록 우리가 결정했다. 하지만..."

이렇게 말하는 순간 이 어린 아이는
휴대전화를 가진 그의 삶이 어떻게 변할 것인지에 대해 상상에 빠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는 북유럽 노르웨이 전화 회사의 광고이다.
이 광고 동영상을 보고 있잖니
노르웨이 아이들은 나이에 비해 너무 빠른 상상을 하는 것 같다......


* 최근글: <유럽의 중앙, 리투아니아> 책이 곧 나옵니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