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얘기2020. 6. 17. 05:11


한국 국적이 분명한데 외국 현지 발음대로 표기한 낯설은 성씨 때문에 원치 않는 주목을 받거나 놀림을 당하는 등 피해를 겪을 수 있다. 이런 이유로 외국인 아버지 성씨 대신 한국인 어머니 성씨를 쓰는 사례도 있다고 한다. 

얼마 전 뉴스에 소개되었던 대만인 아버지의 성씨가 한국 발음으로는 '가'(柯)인데 대만 원지음(원래의 지역에서 사용되는 음)은 '커'다. 원지음 표기방식을 따르는 규정 때문에 자녀 또한 아버지를 따라 '커'씨가 됐다고 한다.

리투아니아에서 가장 흔한 성씨는 Kazlauskas다. 리투아니아인 아버지를 둔 한국인 자녀가 아버지 성씨를 받을 경우 카즐라우스카스다. 한국 성씨는 2음절이 일반적이다. Kazlauskas는 리투아니아어로는 3음절인데 한국어로는 7음절이다.  

리투아니아에서 결혼으로 인한 배우자 성씨의 변화는?
관련법 조항에 따르면 
양쪽 배우자는
1) 각자의 성씨를 유지하거나 
2) 다른 쪽 배우자의 성씨를 공동의 성씨로 선택하거나 
3) 다른 쪽 배우자의 성씨를 자기 원래의 성씨에 추가해서 두 개의 성씨를 가질 권리가 있다. 

일반적으로 아내는 아버지로부터 물러받은 성씨를 버리고 남편 성씨를 따른다. 아내의 성씨는 결혼했음을 알리는 접미사가 붙는다. 예를 들면 남편의 성씨가 Adamkus이면 아내의 성씨는 Adamkienė인데 이는 Adamkus의 아내라는 뜻이다. 결혼하지 않은 딸의 성씨는 Adamkutė인데 이는 Adamkus의 딸이라는 뜻이다. 즉 여성의 성씨에 결혼여부가 나타나 있다. 


요즘은 각자의 성씨를 유지하거나 남편의 성씨와 원래의 성씨를 함께 가지는 사람도 늘어나고 있다. 리투아니아인 아내의 친척 중 결혼을 통해 아내의 성씨를 따르는 남편도 생겼다. 성씨 변경 이유를 물어보니 그의 대답이 간단했다. "아내의 성씨가 부르기와 듣기에 훨씬 더 좋기 때문이다"고 했다.   

리투아니아인 자녀는 어떻게 성씨를 받나?
관련법 조항에 따르면
1) 모든 자녀는 부모의 성씨를 받는다.
2) 부모 성씨가 다를 경우 자녀는 부모의 상호합의에 따라 어머니나 아버지 성씨를 받는다. 부모가 동의할 수 없는 경우 자녀는 사법명령에 위해 한 쪽 부모의 성씨를 받는다.
3) 출생등록시 부모가 신원미상일 경우 아동은 아동권리보호를 위한 국가기관에 의해 성씨를 받는다.
4) 자녀 이름이나 성씨 변경을 위한 근거와 절차는 법무부 장관이 승인한 주민등록시행령에 따른다. 

일반적으로 자녀는 아버지로부터 성씨를 물러받는다. 만약 부모가 상호합의하면 첫 번째 자녀는 아버지의 성씨를 따르고 두 번째 자녀는 어머니의 성씨를 따를 수 있다. 리투아니아인 아내의 친척 중 한 사람은 외국인 남자와 결혼해서 낳은 무남독녀에게 어머니의 성씨를 물려주었다. 외국인 남편에게 물어보니 그의 대답 또한 간단했다. "우리 부부가 리투아니아에서 살기로 했기 때문에 리투아니아인 성씨를 따르는 것이 자녀가 앞으로 학교나 사회 생활을 하는 데에 더 편할 것이라 믿기 때문이다"고 했다.

"왜 아버지로부터 물려받은 성씨를 그대로 따르지 않는가?"
"왜 자녀에게 아버지의 성씨를 물려주지 않고 어머니의 성씨를 물려주도록 했는가?"
"죽어도 나는 내 자녀에게 내 성씨를 물려줄거야!"
"..."
성씨와 관련한 이런 극단적인 생각이나 주장으로 주변에서 갈등을 겪는 경우를 아직 경험하지 못했다. 이렇게 리투아니아는 전통이나 관습을 따르기도 하지만 개인의 자기결정권을 존중하기도 한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음...선택의 자유가 있네요 ^^%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2020.06.15 08: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습니다. 부모가 상호동의해서 자녀의 성씨를 결정할 수 있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2020.06.15 17:46 신고 [ ADDR : EDIT/ DEL ]
  2. 유럽에 관한 정보가 가득하네요, 저도 잠시나마 동유럽에 머문적이 있어서.
    잘 읽고 구독하고 갑니다^^

    2020.06.27 19: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생활얘기2013. 9. 14. 06:50

서울 남산에서 돌을 던지면 김씨, 이씨, 박씨 성을 가진 사람이 그 돌을 맞는다라는 말이 있다. 이처럼 한국에는 김씨, 이씨, 박씨, 최씨 등의 성이 다시를 차지하고 있다. 

유럽에 사는 한국 사람들은 두 자인 이름보다 한 자인 성씨로 자신을 소개하는 경우가 빈번하다. 그러다보니 현지인들과 한국인들이 어울리는 모임에서 현지인이 말하는 '김'이 어느 누구를 가르키는 지 헷갈린다.
 
그렇다면 유럽 각국은 무슨 성이 다수일까? 아래는 각 나라마다 가장 많은 사람들이 가진 성이 표기되어 있다. [이미지출처 image source link]


페로제도 Joensen 요엔센
노르웨이 Hansen 한센
스웨덴 Johansson 요한손
핀란드 Korhonen 코르호넨
러시아 Smirnov 스미르노프
에스토니아 Tamm
라트비아 Bērziņš
베르진쉬
리투아니아 Kazlauskas 카즐라우스카스
벨라루스 Ivanov 이바노프
폴란드 Nowak 노바크
체코 Novak 노바크
덴마크 Jensen 옌센
독일 Müller 뮐러
영국 Smith 스미스
아일랜드 Murphy 머피
네덜란드 De Jong 데 용
벨기에 Peeters 페데르스
프랑스 Martin 마르틴
오스트리아 Gruber 그루베르
슬로바키아 Horvath 호르바트
우크라이나 Melnik 멜니크
루마니아 Popescu 포페스쿠
불가리아 Dimitrov 디미트로프
헝가리 Nagy 나지
슬로베니아 Novak 노바크
크로아티아 Horvat 호르바트
보스니아 Hodžić 호지치
세르비아 Jovanović 요바노비치
코소보 Hoxha  호자
알바니아 Beqiri 베퀴리
마케도니아 Angelovski 앙겔로브스키
그리스 Papadopoulos 파파도포울로스
이탈리아 Rossi 로시
스페인 Garcia 가르시아
포르투갈 Almeida 알메이다

기억력이 좋은 사람들은 위의 내용을 알아두었다가 처음 유럽 사람을 만날 때 대화의 한 주제로 삼을 수 있겠다. 명함이나 이름에서 '멜니크'를 본다면......

"혹시 우크라이나 사람인가요?"
"우와~ 맞아요. 어떻게 알아요?"
"멜니크는 우크라이나에서 가장 흔한 성씨로 알고 있어요."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웃겨요

    초유스님 오엔센은 파로에 제도인데요(파로에 제도 몰라요?)
    . 아이슬란드는 구드욘센이 흔합니다.

    2013.09.15 21:55 [ ADDR : EDIT/ DEL : REPLY ]
    • 제가 지도를 제대로 보지 못했네요. 좋은 지적에 감사합니다. 구글에서는 페로제도라고 표시되어 있네요.

      2013.09.16 04:5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