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여행2018. 1. 29. 07:03

북반구 유럽 빌뉴스 겨울 날씨를 피해 남반구 호주 시드니 여름 날씨에서 연말과 새해를 가족과 함께 보냈다. 해변에서 해수욕과 일광욕을 즐기는 우리 식구들이 제일 먼저 찾은 해수욕장은 바로 본다이 비치(Bondi Beach)였다.  


본다이 비치는 시드니 중요 관광명소 중 하나다. 호주에서 가장 아름다운 해변이자 세계에서도 아름답기로 손꼽히는 해수욕장이다. 잔디밭과 모래밭 그리고 비취색 바다가 잘 어울려져 있다. 선호에 따라 잔디, 모래, 바다에서 제각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어린 시절 한국 시골에 흔히 보았던 아주까리(피마자, 파마주) 식물을 이곳 남반구 호주 시드니 본다이 비치에서 만나게 되다니...



해변명 본다이(Bondi, Boondi)는 원주민어로 "바위에 부딪혀 부서지는 파도"라는 의미이다. 1 km미터 길쭉하게 펼쳐진 모래사장 양쪽 끝은 바위로 이루어져 있다. 



일광욕나 해수욕을 즐기는 사람뿐만 아니라 이렇게 요가욕을 즐기는 사람도 볼 수 있다.  



본다이 비치는 서핑으로도 유명하다. 남태평양과 맞닿아 있어 높은 파도가 자주 일고 있다. 서핑하기에 아주 적합한 곳이라 한다. 바위 위에서 누군가의 서핑 모습을 카메라에 담으려는 사람의 모습이다.



언젠가 다시 좀 더 긴 기간을 시드니에 머무를 날이 온다면 한번 서핑을 배워서 본다이 비치에서 해보고 싶은 충동이 불현듯 일어난다. 




본다이 비치 바로 옆에 있는 유명한 아이스버그(Icebergs) 클럽이다. 유료 수영장을 겸하고 있다. 파도가 높아서 바다에서 수영하기 주저하는 사람들은 이곳에서 평온하게 수영을 즐길 수 있다. 이 수영장은 바닷물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다.    



이렇게 본다이 비치 여기저기를 신나게 구경하고 해수욕까지 즐긴 후 차가 주차된 곳으로 돌아왔다. 그런데 차에 반갑지 않은 딱지가 붙여져 있었다. 


무료주차 허용시간을 단지 10분을 초과했을 뿐인데 딱지를 붙이다니...

우리 가족을 더 놀라게 한 것은 바로 범칙금 액수다. 정말 믿기지가 않았다.



주차위반 범칙금이 257AUD (호주 달러)!!! 한국돈으로 환산하면 22만원이다. 

한번 하소연해보려고 해도 주차단속원은 전혀 눈에 띄지가 않았다. 엄청 속상했지만 식구 네 명이 입장료를 내고 세계적으로 유명한 본다이 비치를 구경한 셈으로 치자고 했다. 그리고 이틀 동안 식사를 좀 부실하게 하자고 하면서 빠른 기분 전환을 꽤했다.  


정말 비싼 수업료를 내고 좋은 경험을 했다. 이후부터 3주간 교통법규 준수를 철저히 해서 더 이상 범칙금을 낼만한 행위를 전혀 하지 않게 되었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와 벌금 무시무시하네요~~~
    22만원이라니 주차장은 꼭 찾아야겠네요 ^^

    2018.01.30 14: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생활얘기2011. 9. 9. 07:08

리투아니아에도 우리 나라의 만두와 비슷한 음식인 콜두나이(koldunai)가 있다. 삶아서 물은 버리고 샤워크림을 발라 콜두나이만 먹는다. 이 콜두나이를 먹을 때마다 한국에서 즐겨먹던 군만두가 떠오른다.

그런데 얼마 전 아내가 리투아니아 슈퍼마겟에서 새로운 콜루나이를 사가지고 왔다. 식품 설명을 보니 동양 야채 콜두나이였다. 리투아니아 유명 식품회사인 비치(Viči)가 만든 제품이다. 큼직한 제목은 "일본 만두"(Japanese dumplings)이다. 포장지를 열어보니 한국에서 즐겨 먹었던 그 군만두 모습 그대로였다. 


야채 군만두, 야채 만두, 고추 만두, 세 종류가 있다. 고추 만두는 포장지에 redpeper로 표기되어 있는데 이는 red pepper의 오기이다. 외국으로도 수출되는 제품의 포장지에도 이런 철자 오류가 있다니......   


그런데 포장지 하단 왼쪽을 살펴보니 "味소리"란 표기가 있다. 식품명은 일본 만두인데 왜 한글이 표기되어 있을까?...... 


언젠가 리투아니아에 살고 있다는 한국인과 통화를 한 적이 있었다. 그 분이 떠올랐다. 비치 식품회사에서 만두를 만들어 러시아 등으로 수출하는 데 소비자로부터 좋은 반응을 받고 있다라는 말을 들었다. 바로 이 분이 요리법을 전수한 만두가 이제 리투아니아에서도 살 수 있게 된 것 같다.

식품명이 영어로 "일본 만두"라고 되어 있어 아쉽다. 일본이 지니고 있는 이미지를 고려해서 식품회사가 결정한 듯하다. 삶아서 먹어보고, 구워서 먹어보니 한국에서 먹던 바로 그 만두맛이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우

    오우 아쉽네요.
    저건 딱 한국 만두인데 ㅠㅠ
    일본이란 나라 브랜드 파워가 쎄군요.
    일본 만두는 다르게 생겼는데 ㅠㅠ
    러시아에서 한국 식품도 나름 인기있다던데...
    한국 이미지도 괜찮다고 하던데

    2011.09.09 10:14 [ ADDR : EDIT/ DEL : REPLY ]
  2. 뭔가.. 아쉽다능...

    2011.09.09 18:40 [ ADDR : EDIT/ DEL : REPLY ]
  3. iampro

    제조사는 한국에서 만들고, 이름만 일본만두이네요

    2011.09.11 20:36 [ ADDR : EDIT/ DEL : REPLY ]
  4. 조금 오해하고 계신것 같아 댓글 남깁니다.
    우리나라에서 팔리고 있는 냉동 만두의 모습을 보고 한국만두가 아닌가 하고 글을 쓰셨는데,
    잘못된 생각입니다.

    우리가 즐겨먹는 냉동만두의 모습이 천편일률적인 모습을 지니고 있는데요
    (물론 요즘은 군만두니 어쩌니 하면서 다른 모습의 만두도 있습니다.)
    사실 이 만두의 모습은 일본만두입니다.

    왜 우리나라의 냉동만두가 일본만두의 모습을 지니고 있는가,
    이유는 간단합니다.
    일본의 공장에서 기계를 그대로 들여왔기 때문입니다.
    우리나라에서 냉동만두를 처음 만들던 시절, 딱히 기술이랄 게 없었죠.
    일본의 기계를 그대로 들여와 지금의 모습으로 굳어졌습니다.

    아시다시피 우리의 전통만두 모습은 일본의 교자,
    그리고 냉동만두와 전혀 다른 모습입니다.

    따라서 포스팅에 나와있는 만두의 이름이 일본만두라 되어있는 것은
    틀린 게 아니라는 거죠.

    2011.09.12 12: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에상치 않은곳에서 한글을 보면 일단 반갑기부터 하는 법이잖아요. 일본교자이든 한국만두이든 그리 중요한 것은 아닌것 같습니다. 일본 교자 스타일의 한국만두정도로.....ㅎㅎㅎ

    그런데, Japanese Dumplings의 영문폰트는 중국식 같은걸요...ㅎㅎ

    추석 잘 보내셨나요?

    2011.09.14 05:47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