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11.03.26 08:29

리투아니아의 유일한 항구도시 클라이페다(Klaipeda)에 속해 있는 스밀티네(Smiltyne) 해변으로 24일 떼죽음을 한 물고기가 밀려왔다.

물고기는 특이하게도 한 종류이다. 바로 발트 청어(Sprattus balticus, Baltic sprat)이다. 이는 청어속에 속하는 작은 물고기이다. 보통 몸길이는 16cm이다. 북동대서양과 발트해에 서식하고 있다. 발트 3국을 비롯해 스칸디나비아, 독일, 러시아, 폴란드 등은 이 발트 청어를 주로 훈제 통조림해서 먹는다.

떼죽음 물고기로 인해 해변은 마치 거대한 어망으로 변한 듯하다. 길이 2.5킬로미터, 폭 4미터를 차지했다. 25일 50명의 인력이 투입되어 14톤의 물고기를 수거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출처 Klaipeda, image source link, foto: Gediminas Gražulevičius. For more images ->]

현재 리투아니아 국가 식품수의국은 물고기 떼죽음 원인을 찾고 있다. 화학 오염이나, 물고기 전염 질병의 흔적은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이미 어획된 물고기가 바다로 내보내졌을 가능성도 염두에 두고 있다.

* video source link: 1. http://tv.delfi.lt/video/qFkFUAxX/ 2.

세계 곳곳에서 물고기 떼죽음이 일어나고 있는 상황에서 이렇게 리투아니아에도 유례 없는 물고기 떼죽음이 일어나자 불안감이 확산되고 있다.

* 최근글: 갑자기 뚝 끊어진 듯한 천당지옥행(?) 다리 화제

Posted by 초유스
영상모음2011.02.23 06:06

세계에서 가장 작은 어항의 크기는 얼마일까? 30mm x 24mm x 14mm이다. 이는 러시아 시베리아에 있는 도시 옴스크(Omsk)에 살고 있는 미니어처 예술가 아나톨리 코넨코(Anatoly Konenko)가 만들었다. 이 작은 유리 어항에는 모래, 돌, 해초가 있고, 작은 물고기가 노닐고 있다. 어항 물은 10ml이다. 물을 정화하는 필터까지 갖추고 있다.

아나톨리 코넨코는 30여년 동안 미니어처 작품을 만들고 있다. 2002년 그는 세계에서 가장 작은 책을 만들어 기네스북에 등재되었다. 이 책의 크기는 1제곱밀리미터에도 못 미친다. 또 다른 기록은 가장 작은 쥐덫이다. 이 쥐덫의 크기는 6mm x 3mm이고, 작동이 된다. 그의 수많은 미니어처 작품을 이곳에서 구경할 수 있다. 아래는 그가 만든 세계에서 가장 작은 어항이다. (source link)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관련글: 4.53cm 초소형 바이올린
            
 
            
Posted by 초유스
영상모음2010.04.06 06:22

리투아니아 수도 빌뉴스 구시가지와 빌넬레강으로 경계를 이루고 있는 지역이 우주피스이다. 이곳에는 예술인들이 많이 살고 있고, 화랑, 작업실, 카페 등이 많이 있다.

이곳 예술인들은 1997년부터 매년 4월 1일 우주피스 공화국을 선포하고 기발한 프로그램으로 하루 동안 지역주민과 방문객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이날 방송 취재차 우주피스 공화국을 찾았다(방송보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날 행사 중 빌넬레강에 물고기를 방생하는 것이 가장 인상적이었다. 다리 위에 사람들이 일렬로 줄을 서서 강 건너편에서 비닐봉지에 든 물고기를 옮겼다. 비닐봉지를 열고 막바로 물고기를 방생하지 않고, 일단 강물을 비빌봉지 속으로 넣었다. 얼마 동안 물고기가 강물에 적응하도록 하기 위한 세삼한 배려였다.

이어서 250마리 송어가 빌넬레강에 방생되었다. 한 참가자는 "이런 행사에 처음으로 참가했다. 송어의 새끼들이 우리의 강에서 잘 자라면 정말 기쁠 것이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유럽에서 처음 만난 물고기 방생 현장을 영상에 담아보았다.


* 최근글: 부활절에 유행하는 달걀 따먹기 놀이
 
아기 때부터 영어 TV 틀어놓으면 효과 있을까
한국은 위대한 나라 - 리투아니아 유명가수
공부 못한다고 놀림 받은 딸에게 아빠 조언
아빠가 한국인이라서 안 좋은 점은
한국에 푹 빠진 리투아니아 여대생
세계 男心 잡은 리투아니아 슈퍼모델들
피겨선수 김레베카 폴란드에서 2년 연속 우승
다문화 가정의 2세 언어교육은 이렇게
아빠와 딸 사이 비밀어 된 한국어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아래 손가락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클릭하시면 ->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