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녀평등'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09.03 미혼 여성이 숫자 '0'인 까닭 (2)
  2. 2008.12.12 책이냐, 금발이냐 - 여성들 뿔났다 (6)
기사모음2009. 9. 3. 06:51

2007년 리투아니아 양성평등 위원회는 교육과학부에 미혼여성을 차별하는 교과서 내용을 삭제할 것을 촉구했다. 문제의 문구는 2006년 초부터 사용되고 있는 리투아니아어 교과서에 있었다. 이는 세르비아 극작가이자 풍자문학가인 브라니슬라브 누치츠가 쓴 글에서 발췌한 내용이다.

이 문장을 번역하면 “숫자 0은 아무런 의미가 없지만, 만약 그 앞에 숫자 1을 놓으면 10이 될 것이고, 2를 놓으면 20이 될 것이다. 이를 설명하기는 쉽지 않지만, 내 아내를 예로 들어보자. 나에게 시집오기 전 그녀는 아무 것도 아닌 그야말로 0이었다. 나에게 시집오자 그녀는 부인이 되었고, 선생이 되었고, 아내가 되었다.”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리투아니아 교실 수업 모습

이 문장의 문제점을 처음 제기한 사람은 40대의 한 학생의 엄마였다. 그녀는 아들의 숙제를 도와주면서 읽은 이 문장에 큰 충격을 받았다. 그녀는 “여성을 비하시키고 여성에 대한 부정적인 시각을 심어줄 수 있는 내용이 교과서에 포함되어서 안된다”고 믿었고, “기혼이든 미혼이든 여성은 동등하다”라고 주장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리투아니아 정부 교육과학부 건물

이에 대해 당시 리투아니아 교육과학부 장관은 이 내용이 다소 부적절함에는 동의하지만, 이는 숫자를 가르치는 한 예로 사용되었다고 말했다. 덧붙여 이 내용은 풍자적이고, 20세기 초에 나온 것이라 교과서에서 제외되어야 할 만큼 아주 부적절하지 않다고 말했다.

이 글을 쓰면서 딸아이에게 가르쳐준 숫자 0의 의미가 떠오른다.
"아빠, 숫자 0은 뭐나?"
"숫자 0은 모든 숫자의 바탕이다. 0이 없으면 1도 없고, 2도 없고...... 백만도 없다."
"정말 숫자 0은 중요하다. 그렇지, 아빠?"
"맞아!"

* 관련글:  어린 학생이 연필심 흑연을 먹는 까닭
                시험 전 요점 정리 메일 보내는 선생님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어느게 정답인지 아리송하네요?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09.09.03 08:58 [ ADDR : EDIT/ DEL : REPLY ]

기사모음2008. 12. 12. 09:42

“금발 여직원이 팩스를 보낼 때에는 먼저 우표를 붙인다”라는 널리 알려진 농담에서 볼 수 있듯이 금발은 아름답고 성적 매력을 지닌 여성이지만, 한편 멍청한 여성으로 흔히 묘사되고 있다. 유럽에는 이러한 금발에 얽힌 농담들이 수없이 많다. 그 중 몇 개를 한번 살펴보자.
     
“뻐꾸기와 금발은 어떻게 다른가?”
“뻐꾸기는 자신의 알을 남의 둥지에 갖다 놓지만, 금발은 자신의 둥지를 남의 알 밑에 놓는다.”

“월요일 아침에 금발을 웃기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
“금요일 저녁에 그녀에게 농담을 해주면 돼.”

“금발이 머리를 감으면서 앞뒤로 왔다갔다 하는 이유는?”
“그녀가 사용하는 샴푸가 Wash&Go이기 때문에.”

“번개가 칠 때 금발이 창가로 가서 커튼을 걷고 포즈를 취하는 이유는?”
“그야 사진 찍히는 줄로 여기기 때문이지.”

몇 해 전 이렇게 흔한 농담 소재의 금발이 리투아니아 국회에서조차 커다란 논쟁거리가 되었다. 계기는 바로 광고 때문이었다. 리투아니아 이동통신회사인 옴니텔이 새로운 광고를 제작해 시내 거리 광고판에 붙었다. 이 붉은 색 광고에는 “어느 것이 사람의 더 좋은 친구인가: 책 아니면 금발?”이라는 문구와 함께 그 답을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보낸 사람들을 추첨해 손목시계 선물을 준다는 내용이 담겨져 있었다.

바로 이 문구가 많은 여성들의 심기를 불편하게 했고, 그들로부터 격렬한 항의가 뒤따랐다. 한 여성국회의원은 이 광고는 노골적으로 여성이 단순한 물건보다 못하다라는 뜻을 담고 있다고 주장했다. 사실 이 문구는 누구에게라도 쉽게 “개가 사람의 가장 좋은 친구이다”라는 리투아니아 속담을 연상시킨다.  

심지어 이 광고는 직설적으로 금발은 사람이 아님을 암시하며, 여성의 존엄성을 해치고, 사람들에게 여성은 물건이다라는 인식을 심어준다고 주장했다. 한편 옴니텔은 이 광고가 여성을 모욕한다는 것을 부인했다. 

금발에 대한 이러한 열띤 논쟁은 결국 광고회사에 기대한 것 이상의 광고효과를 가져다 준 셈이 되었다. 이 금발 논쟁의 또 다른 소득은 리투아니아 사회에 여권주의에 대한 커다란 관심을 진작했다는 것이다. 이를 계기로 여성에 대한 사회적 편견과 차별에 대항해서 여성들 스스로가 목소리를 내고 적극적인 행동에 나서게 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문제의 광고판 “어느 것이 사람의 더 좋은 친구인가: 책 아니면 금발?” 

* 최근글: 출근길 차 바퀴 점령한 벌떼, 현명한 대처법     
               공간 활용에 기발한 다용도 가구들 


  기쁨조로 거리 나선 수백명 라트비아 금발여인들 
  금발여인들의 거리행진, 웃음 선사
  금발 노처녀 이미지를 1격에 부순 철의 여인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oogi

    불매운동 안당했대요? ㅋㅋ
    어쨋거나 광고주는 나름의 성공을 거둔거네요.
    저보구 고르라면.....? 크하하하하

    2008.12.12 13:39 [ ADDR : EDIT/ DEL : REPLY ]
  2. 매크로

    금발에 대한 당혹스런 조사결과들....

    여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머리색은 금발일까? 결과는 놀랍게도 갈색....


    여성 머리 손질하는데 2년6개월
    영국 여성들은 머리를 손질하는데 평생 2년6개월의 시간을 쓰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일간 데일리 메일 인터넷판은 30일 영국의 건강.미용용품 전문점 부츠가 2천500명의 여성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여성들이 미용실이나 집에서 머리를 감고, 다듬고, 자르고, 염색하고, 곱슬곱슬하게 볶거나 곧게 펴는데 평생 2년 가까운 시간이 드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도했다.

    집에서 '미용실 머리'를 만드는데만 650일이 걸리는 것을 조사됐다. 매일 집에서 머리를 감고 다듬는데 드는 시간은 평균 41분.

    영국 여성들은 또 평생 3만6천903파운드(6천740여만원)의 거금을 머리손질에 쏟아붓는 것으로 나타났다. 월평균 샴푸와 컨디셔너 구매에 10.08파운드, 가정용 스타일링 제품 구매에는 14.03파운드를 썼으며 머리를 자르고 염색하는데 연간 301.14.파운드를 소비했다.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의 3분의 1은 헤어스타일이 외모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이며 화장보다 머리손질에 대부분의 시간을 쓴다고 말했다.

    응답자의 3분의 2 이상은 숱이 많은 곱슬머리보다 직모를 선호했으며 48%는 찰랑거리는 스트레이트 머리를 만들기 위해 애쓰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성들은 집에서 맥주에 머리감기(14%), 날 달걀 머리에 바르기(10%), 레몬주스에 머리감기(27%) 등과 같은 이색 머리손질법을 애용하고 있었으며 일부 여성들은 영화배우 제니퍼 애니스톤 등 스타처럼 보이기 위해 심지어 다리미로 머리를 펴기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성들은 갈색 머리(43%)를 가장 선호했으며 그 다음으로 금발(33%), 빨간 머리(12%) 등이 뒤를 이었다.

    부츠 관계자는 "머리카락을 곧게 펴주는 헤어 기기들의 인기가 말해주듯 여성들이 스트레이트 헤어스타일을 가장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2006.08.31 09:55 입력

    2008.12.20 04:01 [ ADDR : EDIT/ DEL : REPLY ]
  3. 매크로

    그렇다면 여자들이 선호하는 남자의 머리색은 무엇일까?? 금발?? 갈색??
    아니다 놀랍게도 흑발....


    홈 > 뉴스 > 국제
     "금발보다 흑발 좋아” 독일 여성 1031명 조사독일 남성들은 금발의 여성을 선호할 수도 있지만 독일 여성들은 금발보다 검은 머리를 가진 남성을 더 좋아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독일 연구소 GfK가 건강 잡지 ‘아포테켄 움샤우’의 의뢰로 여성 103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34.7%는 흑발의 남성을 좋아했고, 17.2%가 금발을, 28.9%는 갈색머리를 가진 남성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또 응답자의 50%는 산뜻한 면도와 짧은 머리, 또 손톱에 매니큐어를 칠한 남성들에 매력을 느낀다고 응답했다고 이번 조사는 밝혔다.
    황온중 기자

    기사입력 2007.10.18 (목) 11:06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08.12.20 04:03 [ ADDR : EDIT/ DEL : REPLY ]
  4. 매크로

    그렇다면 왜 금발미녀가 판치는 미디어와 다르게 금발의 선호가 떨어질까?? 금발여자가 멍청하다는 속설을 믿어서일까?? 남자들은 금발을 정.말.로. 진지하게 좋아할까? 연애상대와 결혼상대는 다르다는 연애이론?? 놀랍게도 금발인 여성은 갈색머리여자보다 월급도 적은것으로 조사됐다. 이쯤되면 속설이 그냥 속설이 아니다..ㅡㅡ..

    가장 섹시한 머리 스타일


    http://imnews.imbc.com/mpeople/rptcolumn/722170_3571.html


    미국 플로리다 주립대가 평균 27세의 남녀들에게 각기 여성 6명의 사진을 보여주고 가장 매력적인 여성을 골라보도록 했다. 그랬더니 남녀를 막론하고 머리가 긴 여성이 가장 매력적이라고 응답했다. 심지어 동일한 여성의 사진을 컴퓨터로 머리만 살짝 길게 변조시켜 보여준 경우에도 응답자들은 한결같이 긴 머리가 더 섹시하다는 평가를 내렸다.

    또, 기존의 속설과는 달리, 남성들은 금발의 미녀보다는 갈색 머리칼을 가진 미녀를 훨씬 더 좋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플로리다 주립대의 클라인 박사는 남성들이 머리가 길고 굵은 여성을 선호하는 것은 생식력이 왕성한 젊은 여성을 찾아내려는 본능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예일대 심리학 교수인 매리앤 라프랑스 박사의 연구결과도 비슷하다. 머리를 스트레이트로 길게 기르는 여성들이 가장 섹시하고 부유한 인상을 준다는 것이다. 반면, 짧은 머리는 자신감 있고 지적인 인상을 주지만 섹시한 인상은 아니다. 또, 머리길이가 중간 정도인 여성들은 지적이면서도 좋은 성격을 지닌 이미지를 풍긴다.

    남성들의 경우는 정반대다. 장발의 남성은 비록 개방적이긴 하지만 가난하다는 인상을 심어주고, 가장 짧은 머리의 남성이 가장 섹시하고 자신감 넘치는 것으로 비춰진다. 머리 길이가 중간정도이면서 한 쪽으로 가른 머리의 남성은 편협하기는 하지만, 가장 지적이라는 이미지를 풍긴다.





    그런데 머리털 수는 머리 색깔에 따라 꽤 차이가 난다. 금발의 백인여성들은 평균 120,000개내지 140,000만개의 머리털을 갖고 있다. 머리털이 많은 만큼 굵기가 아주 가늘다. 머리 색깔이 붉은 백인여성들의 머리카락은 이보다 훨씬 적은 평균 80,000개정도-. 대신 붉은 머리칼을 금발보다 훨씬 굵다. 갈색머리 백인들과 동양인들은 금발과 붉은 머리의 중간정도인 100,000만개 정도의 머리털을 갖고 있다.

    몇 년 전 미국에서 금발여성과 갈색머리 여성들의 평균 초봉을 조사해본 적이 있는데-. 금발여성은 23,792 달러, 갈색머리 여성은 26,737달러로 갈색머리 여성들의 초봉이 약 3천 달러나 더 많았다. 금발여성은 성적으로는 매력이 강하지만 지적인 능력은 떨어진다는 사회적 고정관념(stereotype)이 낳는 현상이다.

    참고로 여성들이 가장 싫어하는 남성들의 머리색깔은? 어떤 조사결과를 보더라도 붉은 머리 남성들이 항상 혐오대상 1위이다! 붉은 머리는 성질이 불같이 급하고 화를 잘 낸다는 또 다른 고정관념 때문!

    2008.12.20 04:08 [ ADDR : EDIT/ DEL : REPLY ]
  5. - -

    금발여성이 조금 불쌍하다;;
    내가만약 금발이라면 굉장히 불쾌하고 기분이 나쁠것같은데,,,

    솔직히 예로부터 금발의 모습에 질투를 느낀 의도적인 비하가 생겨나지 않았는가싶다.
    또한 금발여성이 성적으로 다가오기 쉬웠기때문에 억울하게도 금발하면 밝힌다는 속설이 생겼을수도잇다.
    말그대로 금발수난시대, 마녀사냥, 사회에 강제적으로 용인된 특정 인종차별의 정점이라 생각한다.
    난 머리색깔보다 여성으로서 한 인간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함

    2008.12.20 04:17 [ ADDR : EDIT/ DEL : REPLY ]
  6. 매크로

    금발여성에게는 불행하게도 남자들은 금발 여성 섹스 아이콘으로 인식하는듯 하다...
    아래의 설문조사에서 보듯 남자들은 섹스상대와 결혼상대의 머리색은 다르다 -_-;

    이쯤되면 초유스님이 사시는 세계에서 가장 금발비율이 높은 리투아니아의 젊은 여성들은 해외에 갈때 갈색머리로 염색하는 걸 진지하게 고려해야 할 것 같다 --




    http://blog.hankyung.com/seangoon/14915

    Gewis(역주: 권위 있는 여론조사기관 명칭)가 2002년 독일의 여성잡지 라우라(Laura)를 통해 실시한 설문조사를 보면, 독일 남성 둘 중 하나는 금발 여성과 잠자리를 하고 싶다고 답했다. 그러나 생활을 함께할 여자의 머리색으로는 40퍼센트 가량이 갈색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선호도의 비율은 확실히 유행에 따라 편차가 있다.

    2008.12.20 04:25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