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11.10.17 06:15

"초유스의 동유럽" 블로그를 통해 여러 차례 개똥 관련 글을 올렸다. 이는 그만큼 개똥이 동유럽 여러 나라의 사회적 관심사임을 입증하고 있는 셈이다. 

폴란드판 개똥녀 봉변 - 살아보면 이해 간다 
개똥 전용 쓰레기통 등장과 벌금 40만원
개똥 하나에 15만원, 너무 비싸서리 
프라하엔 개똥 전용 쓰레기통이 있다 


▲ 리투아니아 빌뉴스 개배설물 전용 쓰레기통

3월초 폴란드 아파트 단지 거리에 일어난 일이 사람들로부터 관심을 끌었다. 할머니가 개똥을 치우지 않고 지나가자 화가 난 할아버지가 할머니를 향해 개똥을 던지는 장면이 고스란히 영상에 담겨 공개되었다.


최근 폴란드 누리꾼으로 추정되는 사람이 올린 개똥 관련 영상 하나가 또 다시 눈길을 끌었다. 개똥을 치우지 않는 것에 대한 훈계 수위는 위 영상보다 훨씬 높다. 공원 풀밭에 안 치운 개똥을 손에 잡고 개를 데리고 산책하는 사람에게 다가가서 옷에 개똥을 발라버린다. 즉각 후 두 사람간 도망과 추격이 벌어진다. 동영상 속 언어는 체코어이다.


요즈음 빌뉴스 공원에 산책을 하다보면 개똥을 봉지에 치우는 사람들이 예전보다 더 많이 눈에 띈다. 이런 황당한 응징이 웃음을 자아내지만 사실 그럴 만하다. 여름철 풀밭에 누워 일광욕을 즐기려고 하는 데 살짝 풀을 눕히면 여기저기 개똥이 드러난다면 기분 상하지 않을 사람은 없을 것이다.

정부가 개배설물 전용 쓰레기통을 설치하고, 개배설물을 방치하는 주인에게 벌금을 물리고 있기도 하지만 결국 제일 중요한 것은 시민들의 의식과 행동이다. 이 영상을 보면서 봉지를 들고 개와 산책하는 사람이 더 많아졌으면 좋겠다.
  

Posted by 초유스
영상모음2011.03.14 07:46

"폴란드판 개똥녀 봉변당하다"라는 글이 한국 누리꾼들 사이에도 관심을 끌고 있다. 내용인즉 할머니가 목줄을 찬 개를 끌고 있다. 할아버지가 개배설물을 치우지 않았다는 이유로 할머니에게 소리친다. 급기야 할아버지는 아파트 입구 길거리에 있는 개배설물을 집어들고 여성을 향해 내던진다.

이처럼 개배설물 처리는 어느 곳이나 골칫거리이다. 아래 동영상 출처에 실린 글에 따르면 폴란드 주거지역에도 개배설물이 만연하다. 리투아니아도 예외는 아니다. 2009년 리투아니아 수도 빌뉴스는 개배설물 처리를 위해 공공장소에 개배설물 전용 쓰레기통을 설치하는 한편 개배설물을 함부로 방치하는 개주인에게 400-800(20만원-40만원) 벌금을 물리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리투아니아 빌뉴스 개배설물 전용 쓰레기통

여름철에는 쓰레기봉투를 들고 개와 산책하는 사람들을 더러 볼 수 있다. 하지만 이번 겨울에는 한번도 그런 사람을 보지 못했다. 날씨가 추워서일까 아니면 겨울철 내내 쌓여있는 눈 때문일까. [혐오스럽지만 개배설물 사진 현장 사진을 아래 올립니다. 비위가 약한 사람에겐 양해를 구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눈이 다 녹은 우리 아파트 풀밭에는 개배설물 천지다. 이 덕분에 풀이 더 잘 자라겠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눈이 녹자 드러나는 개배설물

어제는 올해 들어 가장 따뜻한 날이었다. 영상 7도였다. 햇볕이 쨍쨍나는 일요일이라 인근 공원으로 산책을 갔다. 산책가는 길 옆에 녹고 있는 하얀 눈에 개배설물이 유독 눈길을 끌었다. 이렇게 아파트 단지 주변이나 길거리에 모습을 적나라하게 드러내고 있는 개배설물을 보면 아래 동영상 속 폴란드 할아버지의 분노가 쉽게 이해 간다.


아무리 개배설물 전용 쓰레기통을 설치하고, 벌금을 부과해도 결국은 개주인의 의식이 문제이다. 다른 사람들을 배려하고 주변환경을 생각하는 개주인들이 폴란드에도 많이 생겨나길 바란다.
 
* 관련글: 개똥 전용 쓰레기통과 벌금 40만원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