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모음2010. 10. 5. 14:26

리투아니아 숲 속에서는 어렵지 않게 봉분 같은 것을 볼 수 있다. 언듯 보기에 꼭 우리나라의 묘처럼 생겼다. 우리나라 산에는 크고 작은 묘들이 흔하지만 리투아니아에는 없다. 산이 거의 없기도 하지만 묘는 도심이나 거주지 가까이에 있는 양지 바른 공원묘지에 안치되어 있다.

이 봉분처럼 생긴 것이 도대체 무엇일까 궁금해 가까이 가보면 머리카락이 쭈빗쭈빗 선다. 수많은 개미들이 바삐 움직이고 있다. 이 봉분은 다름 아닌 개미들이 솔잎이나 나뭇가지를 차곡차곡 쌓아올려 만들어놓은 자신들의 지상주택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관련글: 봉투를 상자로 변신시키는 기발한 광고법 등장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규모가 정말 어마어마하네요..
    개미가 지었다니, 정말 믿기 어려울정도에요 ㅎ

    2010.10.05 16:17 [ ADDR : EDIT/ DEL : REPLY ]
  2. ^^

    핀란드 북극권 지방에서 볼 수 있어요..

    2010.10.06 01:05 [ ADDR : EDIT/ DEL : REPLY ]

사진모음2009. 3. 16. 10:15

3월이 중순을 지나 막 하순으로 접어들고 있지만, 리투아니아 숲 속에는 아직 눈이 다 녹지 않고, 호수의 얼음은 20-40cm 두께를 지니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주말 숲 속의 양지 바른 곳에 위치한 개미의 지상주택에 구멍이 뻥 뚫려 있기에 무슨 일일까 궁금해 다가가 보았다. 리투아니아 숲 개미집은 멀리서 보면 한국의 산 속 무덤처럼 생겼다. 바로 개미들이 솔잎이나 나뭇가지로 봉분을 쌓아 집을 만들기 때문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까이서 구멍을 들여다 보니 수 많은 개미들이 바삐 움직이고 있었다. 역시 개미는 부지런하구나! 봄날을 맞아 한 해의 업무를 개시한 개미들에게 좋은 수확을 기대해본다. 그리고 하루 빨리 세계 경제도 개미처럼 바삐 움직이길 간절히 바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관련글: 무덤을 닮은 리투아니아 개미집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진모음2008. 9. 27. 16:51

리투아니아 숲 속에 처음 갔을 때 깜짝 놀랐다. 저멀리서 보이는 것이 꼭 우리나라의 묘처럼 생겼기 때문이다. 우리나라 산에는 그렇게도 흔한 크고 작은 묘들은 리투아니아에는 없다. 리투아니아 묘는 주거지 주변 양지 바른 곳에 마련된 공원묘지에 있다.

가까이 가보면 머리카락이 쭈빗거릴 정도로 수 많은 개미들이 바삐 움직이고 있다. 이것은 다름 아닌 개미들이 솔잎이나 나뭇가지를 모아 만들어놓은 그들의 지상주택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고파

    사자 악어 등 맹수에게 목숨을 잃는 사람들보다
    벌이나 개미 등 곤충에게 목숨을 잃는 사람이 더 많다고 하더군요.
    이번 추석때도 성묘가셨던 분이 벌에 쏘여 사망했다고
    보도되던데
    벌, 개미 ... 조심하세요.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2008.09.27 17:17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