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09. 5. 14. 09:16

인구 340만명의 작은 나라 리투아니아의 최고 국민스포츠는
축구도 아니고, 야구도 아니고, 바로 농구이다.
흔히 농구를 가톨릭에 이어 제2의 종교라 부를 만큼
리투아니아인들은 농구를 좋아한다.

례투보스 리타스 5월 12일자 신문 스포츠 부분을 보는 데 큼직한 사진 하나가 눈에 띄었다.
빌뉴스 례투보스 리타스 팀과 카우나스 잘기리스 팀의 경기에 관한 보도였다.
결과는 잘기리스가 2009년 유로컵 우승자인 례투보스 리타스를 110:84로 가볍게 이겼다.

잘기리스 팀에 속한 20번 선수 다이뉴스 솰렌가 선수의 왼쪽 팔뚝에 새겨진
문신이 관심을 끌었다. (아래 사진은 해당 기사 사진을 촬영한 것임)

한때 한자, 한글 등 동양권 문자가 문신이나 패션 소재로 인기를 얻은 적이 있었다.
리투아니아인도 여기 동참하고 있음을 확인하는 순간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신을 보니 한국인이 지어준 것 같다.
먼저 한자가 세 글자이다.
金     吉      実
성 김, 길할 길, 열매 실(實)의 약자
길할 열매를 맺는 김씨 성을 지닌 사람

비록 한자 실자가 일본식 약자이지만,
일본인들의 이름이 보통 4자로 되어있는 것을 미루어
한국인일 것이라는 데 더 확신이 간다.
중국어 간체에서 실자의 약자는 조금 모습이 다르다.

비록 한글은 아니지만 이렇게 한자를 보니 반가웠다.

* 관련글:
국가대표 농구선수 누드모델 
           
농구가 제2의 종교인 나라, 유로컵 우승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한국계같군요. 해외에 사시는 뼈아픈 선조들이 아마도 우리성을 간직하려 노력한 디아스포라의 그런 힘들이 느껴집니다. 아픔도 느껴집니다. 저 내력을 따라가보면 참으로 슬픈 사연들이 많을 것 같습니다.

    2009.05.14 09:34 [ ADDR : EDIT/ DEL : REPLY ]
  2. msye blan

    제 생각에는 한국사람한테 배운게 아닙니다.
    첫번째로 한국사람이라면, 한국을 잘 드러낼 수 있는 "한글"을 가르쳐 주었을 것이지,
    중국이나 일본 것이라는 생각이 센 한자를 가르쳐주었다고 보기 어렵습니다.

    두번째론 실(實)을 일본 약자체인 実로 썼다는게 그 증거입니다.
    앞의 가정을 조금 누그러뜨려서 한국인이 자기 이름을 한자로 적어 가르쳐주었다고
    본다면 정자체인 實로 적었어야 맞습니다. 한자를 일상적으로 쓰지 않는 한국에서는
    한자를 일상적으로 쓰는 까닭에 더 편하게 쓰기 위한 궁리끝에 나온 약자체를 쓸 까닭이 없거든요.
    대게 한자로 자기 이름을 적어줄 때는 그냥 자기 이름은 한자로 이렇게 쓰고 무슨 뜻이라는 과시용인데 그럴 때 약자체로 가르쳐출 까닭은 없습니다.

    세번째로 金吉実는 한국인 이름으론 이상하고 일본인 이름으론 자연스럽습니다.
    저 한자를 한국한자음으로 읽으면 김길실인데, 이름이 부자연스럽습니다.
    반면, 일본식으로 읽으면 가네요시 미노루라고 읽을 수 있으며, 이것은 매우 자연스럽습니다.
    金을 가네, 吉을 요시, 実는 미노루로 읽어서 모두 더해서 7음절입니다.

    초유스님은 일본이름이 보통 4자라고 하셨지만, 일본의 한자사용법은 우리나라와 다르기 때문에
    글자수와 실제로 발음되는 음절수가 서로 들어맞지 않습니다. 그래서 예를 들어 橘茂라는 단 두 글자표기라도 읽기는 다치바나 시게루란 7음절로 읽을 수 있습니다.

    일본한자사용법에는 훈독 또는 새김읽기라는 것이 있어서 자기 나라 토박이말을 한자로 표기하는
    관습이 있습니다. 山을 우리는 한자음에 따라서 "산"이라고 읽고 그것이 우리 토박이말인 "뫼"를
    밀어내버렸지만, 일본인들은 山이라고 써도 한자음인 산으로 읽지 않고 자기 토박이말인 "야마"로 읽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일본인들 이름은 한자로 쓰여 있지만, 한자어가 아니라 대부분 자기나라 말입니다. 예를 들어 배우 김하늘씨 이름은 일본식 한자용법이라면 金天이라고 쓰고, 김"천"이라고 안 읽고 김"하늘"로 읽는 것이 가능합니다.

    이것은 꼭 일본만이 썼던 한자용법은 아니며, 고대에는 우리나라에서도 썼던 방법입니다.

    해서 저는 저 한자이름의 주인공이 가네요시 미노루라는 일본인이라는 것을 99% 확신합니다.

    2010.06.28 14:14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