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09. 4. 17. 09:22

례투보스 리타스 4월 15일자 신문을 펼치니 크레인차로 까마귀 둥지를 헐어내는 사진이 눈길을 끌었다. 도심의 주거지 인근 공원에는 거대한 무리를 지어 살아가는 까마귀들을 볼 수 있다. 먹이를 찾아 도심을 진출한 까마귀들이다.

리투아니아에서 까마귀로 가장 골머리를 앓고 있는 도시는 수도 빌뉴스에서 북서쪽으로 150킬로미터 떨어진 파네베지스로 알려져 있다. 도심 공원에서 새벽 4시부터 울어대는 까마귀 무리들의 까악, 까악 소음으로 주변 주민들이 생활 불편을 호소하자 시당국이 까마귀 둥지를 헐고 있다.

지난 해 이 도시에서는 몇몇 여성들이 까마귀 공격으로 피까지 흘렸다.

현지 보도에 따르면 요즈음 매일 까마귀 둥지 80개를 헐고 있다. 지상에서 20미터 높이 있는 이 까마귀 둥지를 헐기 위해 크레인차까지 동원되고 있다. 하지만 이 철거 작업은 큰 효과를 거두지 못하고 있다. 또 다시 까마귀들이 부지런히 둥지를 짓기 때문이다. 까마귀들이 좋아하는 서식지에는 심지어 1000여개의 둥지가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해 시당국은 까마귀들이 공격적인 5월과 6월을 피해 7월에 둥지를 철거했다. 하지만 올해는 까마귀들이 부화하기 시작 전인 요즈음 둥지를 철거하고 있다. 효과가 어떻게 나타날 지 궁금하다. 

이렇게 까마귀 관련 기사를 접할 때마다 떠오르는 리투아니아 사람이 있다. 바로 까마귀 고기 먹기 운동을 펼치고 있는 사람이다. 그는 까마귀로 인해 일어나는 농작물 피해와 도심 소음을 줄이기 위해 까마귀 개체수를 유지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까마귀로 겪는 골칫거리 해결책 하나로 까마귀를 사냥해 그 고기를 먹는 운동을 펼치고 있다. 아래 영상은 그가 까마귀를 사냥해 고기를 먹는 내용을 담고 있다.


* 관련글: "한국은 개고기, 우린 까마귀고기!"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까마귀... 우리나라는 비둘기가 문제이지요. 한국에서는 까마귀고기가 몸보신에 좋다는 이야기가 돌아서 까마귀 개체수가 줄고 있다고 하는 이야기를..(자신 없습니다.) 들은 적이 있는 것 같은데요,
    길조(吉鳥)라 불리우는 까치도 좀 골치아픈 존재 입니다. 다른 새의 둥지에 알을 까기도 하고...
    뭐든지간에 과하면 좋지 않은 것이로군요.

    글 잘 읽었습니다.

    츄리닝-아줌마닭꼬치
    http://feeltong.hani.co.kr/board/view.html?&board_id=h_humor&uid=5938

    2009.04.17 11:08 [ ADDR : EDIT/ DEL : REPLY ]
  2. 까마귀로 골치썩고 있는 일본이 딱인걸요~

    2009.04.17 11:21 [ ADDR : EDIT/ DEL : REPLY ]
  3. 까마귀는 머리가 꽤 좋은 새로 알고 있는데,
    다른 나라에서 비둘기가 당하는 수모를 그 도시에서는 까마귀가 겪고 있군요.

    2009.04.17 19:58 [ ADDR : EDIT/ DEL : REPLY ]
  4. ㄷㄷㄷ. 그러나 맛있어 보입니다. -_-;;

    2009.07.12 00:08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