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여행/브라질2009. 2. 8. 10:23

지난 1월 17일 브라질의 이과수 폭포를 방문했다. 아프리카의 빅토리아 폭포, 북미의 나이아가라 폭포와 함께 세계 3대 폭포 중 하나인 이 이과수 폭포는 브라질과 아르헨티나 국경을 이루는 이과수 강에 있는 폭포이다. 2.7km에 걸쳐 흐르는 물의 양에 따라 150-300여개의 폭포들로 이루어져 있다.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록되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브라질 남부지방 쿠리티바에서 왕복으로 20시간을 소요해 약 2시간에 걸쳐 구경한 이과수 폭포는 웅장함 그 자체였다. 악마의 목구멍을 근접에서 바라보기 위해 전망다리를 걸을 때 사방에서 울려퍼지는 공포의 굉음으로 마치 혼이 빠져 악마의 목구멍으로 스스로 들어가는 듯한 환상마저 들었다. 

맑은 날이 아니어서 분위기가 그렇게 상쾌하지는 못했지만 이과수의 장관은 충분히 지겨볼 수 있었다. 이 폭포의 함성이 위기와 불황으로 축 늘어진 모든 사람들의 어깨를 활짝 펴주었으면 좋겠다. 이과수 폭포를 영상에 담아봤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초유스님 방문했을 때에는 물이 그런대로 황색이었네요. 요즘은 물은 엄청 많지만, 황색이 아니라 옅은 녹색이랍니다. 엊그제 친척들과 방문을 했었는데, 물이 얼마나 많은지 산마르틴으로는 넘어가지두 못했습니다. 암튼, 매번 볼 때마다 가슴을 설레게 합니다. ㅎㅎㅎ

    2009.02.10 19:36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