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여행/브라질2009. 1. 9. 08:28

해변 없는 리오데자네이로는 상상할 수가 없을 것이다. 플라멩고, 보따포고, 우르까, 베르멜랴, 레블롱, 레메, 니떼로이, 꼬빠까바나, 이빠네마 해변이 아름답게 펼쳐져 있다.

거대한 예수 그리스도 상이 있는 꼬로꼬바도를 방문한 후 보따포고에서 점심을 먹은 후 이빠네마 해변으로 향했다. 구름이 낀 날씨였지만 해변은 명성에 걸맞게 사람들로 가득 차 있었다.

비록 각도에 따라 달리 보이겠지만, 멀리서 바라보이는 "두 형제" 산을 보자마자 마치 진안에 있는 마이산을 보는 듯해 반가웠다. 거센 파도가 쳐서 해수욕은 하지 못했지만, 이빠네마의 정감을 맛볼 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상은 초유스의 브라질 가족여행기 6편입니다. 
초유스 가족 브라질 여행기
1편 | 2편 | 3편 | 4편 | 5편 | 6편 | 7편 | 8편 | 9 | 10편 | 11편 | 12편 | 13편 | 14편 | 15편 |
Posted by 초유스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