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일래2008. 11. 29. 07:14

9월 1일 초등학교 1학년으로 입학한 딸아이 요가일래를 지금도 학교 교실까지 데려다주고 데려온다. 요가일래 말고도 여러 아이들의 부모들이 이렇게 한다.

이번 주는 청소당번이라 다른 아이들보다 20분 정도 늦게 교실에서 나온다. 당번은 남자 아이와 여자 아이가 한 조를 이룬다. 청소당번은 빗자루로 교실 바닥을 쓸고, 먼지떨이로 책상 위를 닦는다.

복도에서 요가일래를 기다리는 동안 손잡이를 빼내버린 창문이 눈길을 끌었다. 왜 손잡이를 빼내버렸을까? 만약 비상사태가 날 경우 2층이면 충분히 창문을 열고 뛰어내릴 수도 있는 데 말이다. 때론 환기를 시키기 위해 창문을 열어야 할 텐데 말이다.

아이들이 자유롭게 복도 창문을 열 수 있는 상태에서 일어날 수 있는 불상사가 손잡이가 없을 때보다 더 클 것이라는 판단에서 손잡이를 빼낸 것이라 이해가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11

    저 어릴때는
    창문 밖으로 나가서 창문닦기도 시키고 그래놓고는 ㅋㅋ

    2008.11.29 17:02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