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일래2008. 11. 12. 19:07

얼마 전 만 일곱 살이 된 딸아이 요가일래는 2주간의 방학을 마치고 이번 주부터 다시 학교에 가기 시작했다. 방학 동안 학교에 가고 싶어 안달했다.

학교에서 돌아온 요가일래는 제일 먼저 책상이 있지만 찻상에 앉아 아빠가 어릴 때 밥상에서처럼 숙제하기를 좋아한다.

오늘은 숙제를 마친 후 자기 방에서 문을 닫고 한 참 동안 인기척이 없었다. 하도 조용해서 문을 열고 들여다보니 종이 위에 무엇인가 열심히 그리고 있었다.

"아빠, 이건 비밀이야! 보면 안 돼!"라면서 종이를 얼른 감추었다.

도대체 무엇을 그리나 궁금했지만 비밀은 알고싶지 않아야 비밀이 된다.
얼마 후 요가일래는 그린 것을 보여주면서 설명한다.

"아빠, 내가 투명인간이 되고 싶어서 그 비법을 발명했어. 한 번 봐!"

물이 필요하다 -> 컵에 담는다 -> 냄비에 끓인다 -> 양치질 컵에 담는다 -> 그 물을 마신다 -> 투명인간이 된다 -> 벽을 통과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딸아이의 비법이라는 것이 그야말로 우습기 짝이 없지만 그림도 그리고 설명까지 단 그 정성이 대단했다. 

"너, 왜 투명인간이 되고 싶은 데?"
"그러니까, 빙 돌아서 학교 문으로 가지 않고 그대로 곧장 교실로 가고 싶으니까."

"건데, 왜 양치질 컵이 중요해?"
"그 컵에 세균이 있지? 세균 중에는 좋은 세균도 있잖아! 그것이 저 물과 함께 내 몸 속에 들어가면 내가 투명인간이 되는 거야."

많은 발명이 처음엔 엉뚱하고 우스꽝스러운 듯 보이지만 궁리와 궁리, 실험과 실험 끝에 비로소 참다운 발명품이 나온다. 딸아이 요가일래의 황당한 발명 상상으로 웃음 가득 찬 날이었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008.11.12 19:15 [ ADDR : EDIT/ DEL : REPLY ]
  2. ㅎㅎ 물마시는 그림 진짜 귀엽네요.

    2008.11.12 23: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2주간의 방학? 리투아니아는 뭐 이때쯤에 소규모 방학을 합니까?

    2008.11.13 00:41 [ ADDR : EDIT/ DEL : REPLY ]
  4. 가고파

    하하하
    저도 시험 함 해봐야겠네요.
    양치질컵 좋은 세균에게 투명인간 만들어달라고 졸라야겠습니다.
    투명인간되면 리투아니아 한번 방문할게요.^^

    2008.11.17 21:02 [ ADDR : EDIT/ DEL : REPLY ]
  5. 안녕하세요.티스토리 입니다^^
    회원님의 포스트가 현재 다음 첫화면 카페.블로그 영역에 보여지고 있습니다. 카페.블로그 영역은 다음 첫화면에서 스크롤을 조금만 내리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님께서 작성해 주신 유익하고 재미있는 포스트를 더 많은 분들과 함께 나누고자 다음 첫화면에 소개 하게 되었으니, 혹시 노출에 문제가 있으시다면 tistoryblog@hanmail.net 메일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도 티스토리와 함께 회원님의 소중한 이야기를 담아가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2008.11.22 21: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ㅋㅋ

    귀엽네요

    2008.11.22 23:10 [ ADDR : EDIT/ DEL : REPLY ]
  7. 저도 한번 해봐야겠네요..^^

    2008.11.23 00:46 [ ADDR : EDIT/ DEL : REPLY ]
  8. 세계엔

    투명인간이라고 해서 invisible이라는줄 알았음 ㅎㅎ 엑스맨에 나오는 애처럼 벽을 뚫고 가는 사람을 말하는거였군효. 근데 그 세균으로 투명인간이 될거 같으면 세상에 투명인간이 아닌 사람이 없겠어요 ㅋㅋ 좀더 깊게 생각해봄이 필요한듯. 막 저실험 하고나서 진짜 벽을 향해 달려가다가 부딪히는거 아닐까요...ㅋㅋㅋ 그럼 진짜 귀엽겠어요 ㅋㅋㅋㅋㅋ

    2008.11.23 10:22 [ ADDR : EDIT/ DEL : REPLY ]
  9. 뿌듯할거야...

    아이가 저 생각하고 나서 얼마나 뿌듯해 했을지 상상이 돼요. 호호...

    2008.11.23 14:09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게요. 아마 만화에서 어디나 마음대로 통과할 수 있는 투명인간을 보고 생각한 것 같아요.

      2008.11.23 22:28 신고 [ ADDR : EDIT/ DEL ]
  10. 흠냐

    저건투명인간이아니라몸을분자단위로쪼개서이동할수있는능력아닐까요;;;

    2008.11.23 23:40 [ ADDR : EDIT/ DEL : REPLY ]
  11. Mint

    리..리투니아!!? 멋집니다!!!ㄷㄷㄷㄷ 온라인 게임을 하다 알게됀 친구가 리투니아에 살던데 ㅎㅎ
    그나저나..역시 동심은..순수하달까요 ㅠ

    2008.11.24 08:24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