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트3국 관광2019.08.19 17:30

잠시 탈린 공항에서 쉬고 있다. 작지만 아늑한 공항이다. 탑승구 대기실 편의시설도 참으로 편하게 마련되어 있다. 3면이 마치 높은 벽으로 둘러싸인 의자도 있다. 주변 시선을 피해서 노트북을 사용할 수가 있어 좋다. 마치 독서실 책상에 앉아 있는 듯하다. 


고개를 들어 앞에 있는 벽을 바라보았다. 에스토니아를 홍보하는 글귀가 눈에 들어온다. 
에스토니아에서는 공공서비스 99%가 24/7 온라인이다.
전자거주증을 제공하는 첫 나라
회사를 개시하는 데 3시간
세금을 신고하는 데 3분


그런데 24/7는 무슨 의미일까?
유럽 호텔 내에 있는 부대시설 사용 안내에도 흔히 이 표현을 만난다.
바로 24는 시간을 의미하고 7은 요일을 의미한다.
즉 월화수목금토일 매일 24시간


요일과 시간에 관계없이 항상 공공서비스를 온라인으로 이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공공서비스를 온라인으로 제공하더라도 근무외 시간이나 주말에는 할 수 없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이런 표현을 사용하는 듯하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