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일래2018.03.23 06:58

우리 가정의 의사소통 창구는 주로 페이스북이다.
가족 대화창을 만들어 수시로 소식을 전하고 있다.
학교에서 무엇을 하는지 식당에서 무슨 음식을 먹는지 등등

일전에 미술학교에 다니는 요가일래가 
작업하고 있는 작품 사진을 페이스북에 올렸다.  
무슨 주제로 그리고 있는지 물어보려다가 
대화창의 내용이 많아 위로 올라가버려 기회를 놓쳤다.


어제 오후에 미술대학교에 갔다온다고 하면서 집을 나갔다.
그리고 얼마 후 페이스북에 사진이 올라왔다.
전시실 모습이다. 




일전에 페이스북에 올라온 요가일래의 그림이 완성되어 벽에 걸려 있다.


오늘은 꼭 물어와야지...
집으로 돌아온 요가일래에게 물었다.

"무슨 그림 작품이가?"
"측면 자화상이야."
"추측은 하지만 깊이 이해하기는 좀 어렵다."
"아빠가 딸 그림 작품을 이해 못 하다니 정말 실망이다."
"그래도 좀 설명해봐!"
"상중하 얼굴과 머리카락이다. 
하는 태극기 속 빨간색과 파란색이고
중은 초록색이고
상은 노란색이고 눈은 초록별이다.
머리카락은 막대기 세 개이다.
다시 말하면 
노란색, 초록색, 빨간색은 리투아니아 국기색이고
밑에 있는 빨간색과 파란색 물결과 막대기 세 개는 한국 태극기에 있는 것이다.
초록별은 우리 집 공용어 에스페란토 상징이다."
"우와~ 어떻게 그런 내용을 다 측면 자화상에 담았니! 멋지다."
"작가는 그림에 비밀을 숨긴다. 아빠가 몰랐으니 내가 성공했네!!!"

기회가 되면 요가일래에게 태극기의 심오한 내용을 알려줘야겠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