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08.10.13 06:00

리투아니아 인터넷 뉴스 사이트인 delfi.lt를 읽다가 재미난 기사를 접했다. 세계 여러 나라에 화장실 분위기를 자아내는 내부 장식을 한 식당들을 떠올리게 하는 이색식당이 라트비아에 등장했다.

이 라트비아 식당은 화장실이 아니라 병원 분위기를 자아내는 식당이다. 병원의 진료실이나 수술실은 사람들이 가기를 꺼려하는 곳 중 하나이다. 하지만 병원 내부 장식을 한 이 식당을 개설한 라트비아인들은 그 반대일 것이라 믿고 있다.

이 식당은 온갖 의료기구들이 갖추어져있다. 진료 기록부부터 수술실 전등까지 두루 마련되어 있다. 더욱이 의사 세 사람이 이 식당을 열었다는 점이 흥미롭다. 이들의 믿음대로 정말 많은 사람들이 이 식당을 찾을 지 궁금하다. 이제 라트비아에 가면 볼거리가 하나 더 생기게 되었다. 좌우간 기발한 발상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환자 욕조와 물리치료실 자전거를 연상시킴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수술실 전등을 연상시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간호사 복장을 한 접대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출처: tv.delfi.lt/video/gFvBn6C8/ 동영상 화면 그림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