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세의 성벽과 방어탑 그리고 빨간 지붕으로 

잘 어울려진 탈린은 누구에게나 쉽게 감탄을 자아낸다.  


이러한 건물 속에 

거리 카페 등에서 자라는 꽃들도 

탈린의 고풍스런 아름다움을 더욱 빛나게 해준다.



이날은 다양한 거리 꽃의 아름다움에 푹 빠져보았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017.07.06 16:40 [ ADDR : EDIT/ DEL : REPLY ]
  2. 비밀댓글입니다

    2017.07.12 22:33 [ ADDR : EDIT/ DEL : REPLY ]
    • 반갑습니다. 리투아니아에 오시면 한번 연락주십시오.

      2017.07.19 05:48 신고 [ ADDR : EDIT/ DEL ]
    • 그래도 1년 넘게 살았는데, 쓰신 책을 어제 오늘 읽어보니 제가 모르는 것 투성이네요..재밌게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2017.07.19 18:57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