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첫면2015. 4. 3. 09:09

어제 유럽 리투아니아 빌뉴스 슈파마켓을 갔다. 채소 판매대에 낯설은 물품이 눈길을 끌었다. 바로 양파껍질이다. 양파는 필수채소이지만, 그 껍질을 왜 팔까? 물론 수요가 있으니까 당연히 장사하는 사람들은 이 물건을 팔지 않을 수가 없겠다. 


누구나 앙파껍질을 벗길 때 그 눈물 나는 고통을 알 것이다. 일반적으로 쓰레기로 버리는 이 껍질을 이렇게 판매도 하는구나... 이들의 풍습을 알지 못할 때에는 이해가 쉽게 되지 않을 것이다. 

* 슈퍼마켓에 파는 양파껍질 


이 껍질을 보니 부활절마다 방문하는 유럽인 장모님이 떠올랐다. 부활절을 앞두고 장모님은 앙파껍질을 버리지 않고 한 곳에 모아둔다. 그래서 부활절 전날 저녁 이것을 아주 요긴하게 사용한다. 이 껍질은 바로 달걀 물들이기용이다.

양파껍질을 물에 푹 삶으면 천연색을 얻을 수 있다. 어디 한번 그 과정을 함께 보자.
 

먼저 쌀, 풀잎 등으로 달걀를 두른다. 그리고 스타킹으로 이를 감싼다. 


이 달걀을 양파껍질에 넣고 삶는다.



그러면 바로 아래와 같은 색깔이 나온다.



가장 흔한 방법은 달걀을 양파껍질에 넣고 삶는다. 색이 곱게 든 달걀을 날카로운 도구로 모양을 내면서 이를 긁어낸다. 자, 왜 슈퍼마켓에서 양파껍질을 판매하는 지에 대한 의문점이 이제 해결이 된 셈이다. 부활절 주말 모두 잘 보내시십시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녕하세요 파라다이스입니다:) 달걀물들이기에 양파껍질이 사용되는군요~
    마트에서 껍질을 파는 것도 매우 흥미로운 정보네요!
    저희 블로그에도 다양한 문화이야기가 있으니 놀러오세요. 좋은하루되세요^^.

    2015.04.03 13: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몰랐던정보네요 ㅎㅎ참고해야겠어요 ㅎㅎ

    2015.04.03 22: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홍여사

    저희는 육수 만들때 양파껍질 넣는데 그 곳에선 달걀 물들이기용이라니 재밌네요.
    즐거운 부활절 보내세요~

    2015.04.04 14:56 [ ADDR : EDIT/ DEL : REPLY ]
  4. 양파껍질로 육수내면 몸에.참좋다해서 그런 이유로 파는가 했더니.. 천연색소로 사용한다는게 신기하네요

    2015.04.15 00: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