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14.09.01 08:56

8월 30일 리투아니아 빌뉴스에서 열린 색주(色走) 행사를 다녀왔다. 이 행사의 영어명은 "The Color Run"이다. 2012년 1월 미국 애리조나 주 피닉스(Phoenix)에서 최초로 열린 이 행사는 전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다. 

이번 빌뉴스 행사는 발트 3국에서는 처음으로 열렸다. 이 달리기는 성적도 없고 상품도 없다. 모두가 재미를 위해 참가한다. 달리기 거리는 5킬로미터이다. 

중간중간에 색 밀가루를 투척하는 행사 요원들이 자리잡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2000여명이 참가해 즐거움을 함께 나눴다. 이날 모습을 사진과 영상에 담아보았다. 


온몸에 페인트와 색밀가루가 묻었지만, 이들은 5킬로미터의 달리기를 마친 것에 즐거워했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