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2014. 7. 18. 17:33

또 다시 하늘길에 참극이 벌어졌다. 우크라이나 동부 지역 상공을 날고 있던 민항기 말레이시아 여객기가 미사일 공격을 받아 추락했다. 298명 탑승자 전원이 사망했다. 

헬싱키 시간대 7월 18일 오전 11시 유럽 하늘길 모습이다. 우크라이나 동부 지역 상공이 텅 비어있다. 우크라이나 정부군과 분리주의자 반군이 교전하는 지역이라 비행기가 이 지역을 우회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등은 위험지역인 이 지역을 3월부토 우회 운항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7월 8일 우크라이나 정부는 동부 지방인 도네츠크와 루간스크 주 상공의 모든 민항기 운항을 금지까지 했다. 그런데 말레이시아 항공은 이 위험 항로를 운항하다가 참사를 맞았다. 한편 나집 라작 말레이시아 총리는 기자회견에서 사고기의 운항 항로는 국제민간항공기구가 안전하다고 공인했다고 말했다.

flightradar24.com에서 하늘길을 내려다본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