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일래2014. 2. 17. 07:55

또 2년이 지났다. 매년 2년마다 유럽 리투아니아에는 '다이누 다이넬레'(Dainų dainelė, 직역하면 '노래 중 노래 한 곡') 노래 대회가 열린다. 이 대회는 1974년에 시작되어 40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변함없이 지속적으로 이어져 오고 있다. 

리투아니아 정부 교육부, 리투아니아 텔레비전 방송사, 그리고 츄를료뇨 예술학교가 조직한다. 참가는 유치원생부터 학생까지(3세에서 19세까지) 원하는 사람 모두이다. 지금까지 역대 참가자수는 총 20여만명이다. 리투아니아 인구가 320만여명이니 이는 엄청난 숫자이다. 

리투아니아 전국에 있는 60개 자치정부가 참가한다. 5000여명의 참가자는 4개 연령별로 나눠진다. 심사기준은 조음(調音), 음성, 노래 선곡과 해석, 예술성, 무대 태도이다, 만점은 25점이고, 절대평가다. 이 대회는 전체 다섯 단계로 구성되어 있다. 

1단계: 학내 경선
2단계: 시별 경선
3단계: 도별 경선
4단계: 전국 경선 (TV 중계)
5단계: 최종 입상자 TV 공연 (국립 오페라 극장)


참가자는 3단계까지 리투아니아 민요 1곡 + 자유 선곡 2곡을 불러 평가를 받는다. 4단계에서는 3곡중 10명의 심사위원들이 지정한 곡으로 텔레비전 무대에서 부른다. 

음악학교에서 노래를 전공하는 딸아이 요가일래도 이 대회에 참가하고 있다. 1월 중순 3단계 경선에서 성공해 4단계로 올라가게 되었다. 2012년에도 요가일래는 4단계 TV 경선에 참가했다.


* 2012년 TV 경선에 참가해 노래 부르는 요가일래

어제 일요일 요가일래는 4단계 TV 무대에 출연해 노래 부르는 동료 친구들을 격려하기 위해 방송국을 다녀왔다. 집으로 돌아오더니 3월 초순에 있을 자신의 TV 출연을 위해 열심히 노래를 연습했다. 이번에 심사위원들이 선정한 노래는 다름 아닌 한국 동요 "반달"이다.



"이번에는 한국 노래가 선정되었으니 한복을 입고 노래해야겠네?"
"물론이지. 이제 맞는 한복도 있잖아."
"너 덕분에 한복과 한국 노래가 리투아니아 전국 방송을 타게 되었네."
"아빠, 기분 좋지?"
"당연하지. 노래 잘해서 고마워. 앞으로도 잘해라."
"고마워."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동그라미

    요가일래 축하하고 3월에 좋은 결과있기를 바래요. 홧팅..

    2014.02.17 08:50 [ ADDR : EDIT/ DEL : REPLY ]
  2. blanche

    따님이 정말 예쁘고 재주가 많네요~ 자랑스러우시겠어요^^*

    2014.02.17 14:04 [ ADDR : EDIT/ DEL : REPLY ]
  3. 강헌구

    아~~~감동입니다. 더욱 훌륭하게 자라기를 기원합니다.

    2014.02.17 23:40 [ ADDR : EDIT/ DEL : REPLY ]
  4. Sveka

    요가일래의 타고난 끼를 심사위원들이 못지나칠걸요? 울 이쁜 요가일래. 한국을 널리 알려줘서 고마워. 3월 벌써부터 기다려지네. ㅋ

    2014.02.19 06:52 [ ADDR : EDIT/ DEL : REPLY ]
  5. 정말 이쁘게 잘합니다!
    요가일래♥
    기쁩니다^^
    축하드려요***

    2014.02.19 08:13 [ ADDR : EDIT/ DEL : REPLY ]
  6. 정종필

    요가일레에게 한표 꾸~욱 했어요.

    2014.02.20 16:50 [ ADDR : EDIT/ DEL : REPLY ]
  7. 부럽네요^^

    2014.12.17 13:36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