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일래2013. 2. 14. 08:02

2월 14일
오늘은 발렌타인데이이다. 유럽에 있지만 리투아니아는 그렇게 요란하지 않다. 이날 흔히들 예쁘게 포장된 초콜릿 선물과 연인의 사랑 고백이 떠올린다. 리투아니아 발렌타인데이 풍경은 이런 일반적인 모습과는 좀 다르다. 

지금껏 지켜본 리투아니아의 발렌타인데이 풍경은 한 마디로 소박하다. 연인 축제로 여기는 역사가 일천해서 일까, 아니면 부산하게 굴지 않는 성격 때문일까?

이날 주변 사람들이 선물로 가장 많이 사는 것은 사랑을 상징하는 하트 모양 과자이다. 어린이들이 가장 많이 사는 것은 하트 모양 스티커다. 이들은 이날 친구 얼굴이나 겉옷에 스티커를 서로 붙여준다. 이 붉은 하트 스티커를 다닥다닥 얼굴에 붙이고 무리 지어 다니는 청소년들을 거리에서 쉽게 만날 수 있다. 이쯤 되고 보니 이날은 하트 스티커를 붙이는 날이 되어버린 것 같다.

올해는 딸아이에게 하트 스티커를 받기는 어려울 것 같다. 1주일간 방학으로 학교에 가지 않기 때문에 가게에 갈 좋은 기회가 없다. 더욱이 요즘 아파서 침대에서 주로 시간을 보내고 있다. 

거의 8년만에 최근 데스크탑 컴퓨터를 교체했다. 옛 컴퓨터 내 문서에 딸아이의 사진이 시선을 끌었다. 바로 하트 스티커보다 더 멋진 하트를 해보이는 장면이다. 


올해 발렌타인데이의 선물은 이 사진으로 대체해야 할 듯하다. 눈은 마음의 등불이라고 한다. 눈이 뿜어내는 손 하트에 그 사랑의 마음이 그대로 느껴진다.

"아빠 딸, 빨리 건강을 되찾기 바란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hrtorwkwjsrj


    동서합작이라그런지,
    따님이 굉장히 매력적으로 생긴거 아시죠?

    외모도 외모지만, 참 기특한 딸이라는 생각이 항상 듭니다.
    부러워요.

    2013.02.14 10:27 [ ADDR : EDIT/ DEL : REPLY ]
  2. 이성진

    요가일래가 살이 좀 빠진거 같네요..다이어트하나 ㅋㅋ 잘 크고 있네요.

    2013.02.15 12:31 [ ADDR : EDIT/ DEL : REPLY ]
  3. 빡쎄

    요가일래 양을 볼때마다 느끼는 거지만,,,,,안구정화용 으론 그저 그만 이군요,,,

    초유스 님,,,혹시 고향이 경북 쪽이십니까?....

    2013.02.25 18:31 [ ADDR : EDIT/ DEL : REPLY ]
  4. 빡쎄

    초유스 님,,,따님 사진 좀 퍼가겠습니다,,,,

    2014.04.13 22:19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