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모음2011. 5. 12. 05:06

리투아니아와 빌뉴스의 대표적인 상징물 중 하나가 바로 게디미나스 성탑이다. 빌뉴스 구시가지 높은 언덕에 위치해 있다. 이곳에 올라가면 빌뉴스 동서남북 시가지를 한눈에 훤하게 구경할 수 있다. 어제는 화창한 봄날이었다. 모처럼 게디미나스 성탑까지 올라갔다 왔다. 

빌뉴스는 옛부터 로마가톨릭교, 러시아아정교회, 유대교 등 여러 종교들이 서로 갈등 없이 화합 속에 지내온 도시로 널리 알려져 있다. 게디미나스 성탑 언덕에서 바라본 빌뉴스 구시가지 성당들의 모습을 사진에 담아보았다. 
 
▲ 게디미나스 성탑 언덕 입구이다. 
 

▲ 게디미나스 성탑 언덕 개방 시간: 오전 7시에서 오후 9시까지
 

▲ 입구 앞에 있는 낙서가 눈길을 끌었다: "언제 마지막으로 올라갔니?"
 

▲ 언덕엔 민들레꽃이 한창 피어있다.
 

▲ 성탑 위에는 리투아니아 국기가 휘날리고 있다.
 

▲ 남서쪽 모습
 

▲ 로마가톨릭 요나이 성당
 

▲ 로마카톨릭 카지미예라스 성당
 

▲ 러시아정교 성령 성당
 

▲ 로마가톨릭 도미미카스 성당
 

▲ 로마가톨릭 코트리나 성당
 

▲ 로마가톨릭 빌뉴스 대성당 (하얀색)
 

▲ 로마가톨릭 베르나르다이 성당
 

▲ 로마카톨릭 오나 성당
 

▲ 러시아정교 콘스탄티나스와 미하일라스 성당 (초록색)
 

▲ 러시아정교 동정녀 성모 성당
 


가려서 잘 보이지 않는 성당들도 여러 있다. 백문이 불여일견이라 하듯이 이렇게 직접 와서 구경하는 것이 최고임은 두 말할 나위가 없다.

* 최근글: 못먹을 것 같은 삼겹살, 지금은 우리 집의 특식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최재환

    책 잘 봤습니다.

    2012.10.31 23:07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