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모음2012. 5. 22. 07:08

리투아니아 빌뉴스에서 머리카락 자르기 가격은 천차 만별이다. 남자는 5천원에서 3만원 정도이고, 여자는 1만원에서 5만원 정도이다. 나는 집 주변에 있는 미용실에서 1만원을 주고, 거의 정기적으로 머리를 깎는다. 이 가격은 3년 전부터 변하지 않고 있다. 내 머리카락과 취향을 잘 아는 전용 이발사를 둔 셈이다. 

사실 가족의 반대가 없다면 까까머리를 하고 싶다. 언제라도 원할 때 혼자서도 깎을 수 있다. 미용실에 갈 필요가 없고, 머리를 감는 데에도 물을 절약할 수 있다. 일전에 아내는 미용실이 아니라 미용사의 자택에서 머리카락을 잘랐다. 집으로 돌아온 아내가 말했다.

"앞으로는 미용사의 사택에 갈 이유를 못 느끼겠다."
"왜?"
"왕래하는 데 소요되는 기름값과 시간을 계산하면 굳이 그럴 필요가 없겠다."

최근 폴란드 웹사이트에 초간단 머리카락 자르기 방법을 알게 되었다. 참으로 기발하다. 정말 이렇게 된다면 미용실에 갈 필요가 없겠다. 물론 이 스타일을 좋아하는 사람에게만 국한된다. 아내에게 권해야겠다.


이 방법은 상대적으로 머리카락이 부드러운 유럽인들에게는 맞을 지는 모르겠지만, 머리카락이 다소 억세다고 하는 동양인들에게 적용하기에는 무리가 있지 않을까...... 아무쪼록 이 스타일을 좋아하는 여성이라면 한번쯤 시도해봄직하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마이갓

    저도 저렇게 머리자르고 있어요!!
    저는 지금 미국에 거주중인데 머리 저런방법으로 자르는데 도움이 되는 도구도 나왔더라구요 ㅎ
    http://creaclip.com/
    여기에서 파는것 같던데 저는 그냥 저 그림에 나오는 아줌마가 하는대로 도구없이 하고잇어요
    미국에는 미용실 가면 팁도주고 돈도비싸고 잘 자르지도 못하고 ;;;

    2012.05.23 05:07 [ ADDR : EDIT/ DEL : REPLY ]
  2. ㅎㅎㅎ

    저도 저렇게 자른적 있어요!
    간단하긴 한데 층이 많이 져요.ㅎㅎ

    2012.05.23 15:07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