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모음2008. 7. 14. 07:41

사용자 삽입 이미지


최근 리투아니아 수도 빌뉴스에서 “발틱 2008” 국제 민속 축제가 열렸다. 소나기가 쏟아지는 짓궂은 날씨 때문에 제대로 이 축제를 즐기지 못했다. 하지만 마지막 날인 지난 6일 쾌청한 날씨 덕분에 다양한 민속춤을 구경할 수 있었다.

특히 포르투갈 여인들이 빙빙 돌아가며 일으킨 치맛바람에 캠코더마저 흔들렸다. 음주와 가무를 즐기는 열정적인 포루투갈 사람들의 면모를 여실히 직접 느낄 수 있는 순간이었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포루투칼 민속춤과 민속음악 무지 좋아 하는디...
    특히 포루투칼의 국민가수였던 아말리아 로드리게스의 열렬한 펜이였었죠
    근디 동영상이 너무 짧은것 같네요
    쬐금만 더 보여 주시지...^ ^

    2008.07.14 08:19 [ ADDR : EDIT/ DEL : REPLY ]
  2. 보는 것만으로도 어지러운데, 춤 한번 추고나면, 머리가 핑 돌겠네요. ^^;

    2008.07.14 08:40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