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11.02.10 09:07

일전에 루마니아에 살고 있는 에스페란토 친구로부터 편지 한 통을 받았다. 한국 텔레비전 사극 "주몽"이 방송될 저녁 시간을 조급한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다는 내용이었다.

"지금까지 여러 사극을 보았는데 모두가 마음에 들었다. 모험이 풍부할 뿐만 아니라 도덕적 관점에서도 아름답다. 제작한 사람들에게 축하한다."라고 썼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루마니아 친구가 에스페란토로 쓴 편지

아직 내가 보지 못한 사극 "주몽"을 루마니아 친구가 시청하면서 다른 나라에 살고 있는 나에게 이렇게 소식을 주해주었다. 내가 한국인이라는 사실 때문이다. "주몽"이 루마니아 사람들에게 한국에 대한 이미지를 인상 깊게 심어주고 있다. 현재 "주몽"은 루마니아 텔레비전 TVR1에서 월에서 금요일까지 매일 저녁 6시 30분에 방영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화면캡쳐:  http://www.tvr.ro/articol.php?id=92656&c=151

"주몽"이 루마니아에서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다니 기쁘기도 하고 부럽기도 하다. 아직 리투아니아 텔레비젼 방송에서는 한국 드라마가 방영되지 않고 있다. 현재 리투아니아 방송에서는 주로 남미 드라마가 많이 방영되고 있는데 멀지 않은 장래에 한국 드라마도 입성하길 기대해본다.

* 관련글: 네모난 한국 탁구 라켓을 자랑스럽게 여기는 딸아이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