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일래2010.10.31 08:42

요즘 우리 집의 단연 화제는 이제 곧 만 아홉살이 될 딸아이의 생일이다.
"아빠는 봄의 왕이고, 나는 가을의 왕이다."
"왜?"
"아빠는 봄에 태어났고, 나는 가을에 때어났잖아."
"이제 내가 왕이니까, 내가 부탁하면 들어주어야 돼."

어제 토요일 딸아이 요가일래는 생일잔치에 친구들을 초대해 놀 여러 가지를 놀이를 공책에 적었다. 그 중 하나가 바로 십자퍼즐이다. 엄마의 도움을 받아 10가지 질문사항을 만들었다. 그리고 엄마가 엑셀로 멋지게 네모칸들을 만들어주었다. 아빠의 도움 몫은 엑셀 화면을 캡쳐해 워드에서 문서를 만들어 인쇄하는 것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가지 질문과 답이다:
1.   요가일래가 태어난 년도: 2001
2.   요가일래가 태어난 도시: 빌뉴스
3.   요가일래가 좋아하는 색: 자주색
4.   요가일래의 행운의 숫자: 10
5.   요가일래가 연주할 수 있는 악기: 피아노
6.   요가일래 아빠 이름: 대석
7.   요가일래가 속한 황도대 동물: 전갈
8.   요가일래가 수집하는 물건: 스티커
9.   요가일래는 몇살: 9
10.  요가일래 엄마 이름: 비다

이렇게 생일을 계기로 여러 가지 생각을 내고 이를 실현시키려고 노력하는 딸의 모습을 지켜보고 있잖니 흐뭇한 마음이 일어난다. 물론 "왕"의 부탁을 들어줘야 하는 수고로움을 감수해야 한다.

* 최근글: 박칼린 계기로 알아본 리투아니아계 미국인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