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모음2010.10.28 09:28

유럽의 여러 도시를 여행하다보면 불편한 것 중 하나가 공중화장실이다. 리투아니아 수도 빌뉴스 중심가에 있는 대성당 근처에 공중화장실이 하나 있다. 사용료가 1리타스(한국돈으로 440원이다.) 입구에는 대체로 뚱뚱한 아줌마들이 돈을 받는다.

필요해서 갈 수밖에 없지만, 나올 때는 "뭐 이리 비싸!"라고 늘 혼자 중얼거린다. 이럴 때마다 한국의 깨끗한 무료 공중화장실이 떠오른다.    

최근 스웨덴에 살고 있는 에스페란토 친구가 올린 스웨덴 공중화장실 사진이 눈길을 끌어 소개하고자 한다. 스웨덴의 수도 스톡홀름에 있는 공중화장실이다. 이 화장실은 유료이고, 사용료 지불 방법이 아주 특이하다. 바로 휴대전화 문자쪽지로만 화장실을 사용할 수 있다.

화장실 문에 붙어있는 안내문에 있는 적힌 전화번호로 문자쪽지를 보내면 화장실 문을 열 수 있는 코드를 받는다. 이 코드를 입력하면 화장실 문이 열린다. 마치 화장실로 전화하면 문이 열리는 것 같다.
   
Telefonu al la necesejo! 
* 사진: Kalle Kniivilä  / image source link

하지만 이 공중화장실은 시민들이 이용하기엔 불편하겠다. 먼저 휴대전화가 없는 사람은 사용할 수가 없다. 있더라도 문자쪽지 보내기에 익숙하지 못한 사람도 있다. 또한 몹시 급한데 휴대전화로 문자쪽지를 보내야 하고, 답을 기다려야 한다. 그 사이에...... 하지만 이 화장실은 현대인의 휴대전화 상용을 전제로 한 지불법을 도입한 것이 흥미롭다.

* 최근글: 우크라이나 여성 상의 다 벗고 푸틴 방문 반대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