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모음2010.08.28 04:46

리투아니아 수도 빌뉴스(Vilnius)에서 북서지방의 중심도시인 샤울레이(Šiauliai)에 가다보면 도로변에 레스토랑이 하나이다. 라드빌리쉬키스(Radviliškis)에 막 도착하기 전에 있다. 이 레스토랑의 뜰에는 온갖 목조각상이 전시되어 있고, 또한 놀이기구도 목조각상으로 되어 있다.

이곳에서 특히 눈에 띄는 것은 바로 의자이다. 나무로 만든 의자이다. 하나같이 모두 예술작품인 것 같아서 앉기보다는 감상하기에 바쁘다. 물론 이 의자는 실제로 앉을 수 있다. 비가 온 뒤의 흐린 날씨라 앉는 사람들이 없고 단지 참새가 앉아 휴식을 취하고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앉는 의자를 이렇게 예술작품화한 장인 정신이 참으로 돋보인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