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모음2010.08.22 08:14

8월 중순까지만 해도 30도를 넘는 폭염을 보이던 리투아니아 여름 날씨는 하순 들어서 언제 그렇게 더웠냐는 듯이 쌀쌀하다. "이렇게 여름이 다 지나가는구나!"라는 말이 절로 나오게 하는 날씨이다.

북동유럽 리투아니아 여름철에 흔히 찾아볼 수 있는 광경은 바로 숲 속의 야생딸기 따기다. 봉지가 없으면 큰 풀잎으로 봉지를 만든다. 빨깧게 익은 야생딸기를 따서 잎봉지에 모아서 한 입에 넣고 오물오물 씹어먹는 맛은 참으로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딸기 맛나겠다.

    2010.08.23 11:01 [ ADDR : EDIT/ DEL : REPLY ]
  2. 산딸기랑 비슷하네요..ㅎㅎ 맛있겠군요..신맛이.. ㅎㅎ

    2010.08.25 08:28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