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모음2010.07.22 05:05

가끔 빌뉴스 구시가지 한 광장에서 팔고 있는 그림들을 보면 어떻게 실물의 사진처럼 그릴 수 있을까라고 감탄한다. 그림그리기에 딱히 소질이 없으니 찬탄의 강도는 더욱 세어진다. 

최근 미국인 화가 리 프라이스(Lee Price)의 작품을 보고는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욕조의 물이 찰랑이는 듯하다. 배가 고픈 상황이라면 도네츠를 집어서 먹고 싶을 정도이다. (사진출처 / source link)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최근글: 유럽에서 가장 아름다운 호수 - 플리트비체
  그림 속에 살아있는 그녀를 찾아라
  한복 입고 한류 이끄는 리투아니아 여대학생들
  노랑나비 결혼 청첩장의 흥미로운 추신
   한국에 푹 빠진 리투아니아 여대생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아래 손가락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클릭하시면 ->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