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모음2010.06.14 08:00

며칠 전 리투아니아에서 유명한 휴양도시 드루스키닌카이를 다녀왔다.
이 도시는 리투아니아의 저명한 작곡가인 츄를료니스가 태어난 곳이다.
작곡가의 명망에 어울리게 시내 중심가 공원에는 음악 관련 조각상이 세워져 있다.

특히 8분 음표 조각상이 눈길을 끈다.
원래 목적이 아이들이 올라타고 놀 수 있도록
만들어놓은 것인지는 확인하지 못했다.
조각상이라는 것에 무게를 두자면 그렇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빙글빙글 돌아가는 8분 음표 조각상을 보고 있자니
음악의 생생한 모습을 보는 것 같았다.

장난스러운 사람들의 회전놀이 기구로 둔갑한 8분 음표를
아래 동영상에 담아보았다.  



* 관련글: 청둥오리, 물밑 대신 풀밭 나들이

  농구 나라에서 본 한자 문신 金吉実
  온몸에 마돈나 문신 10개를 한 남자
  세상은 넓고, 돈 세는 방법은 다양하다
  국가대표 농구선수 누드모델
  시골마을 콘돔이 불티나게 팔린 이유
  가장 아름다운 폴란드 여성 10인
  세계 男心 잡은 리투아니아 슈퍼모델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아래 손가락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클릭하시면 ->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