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모음2010. 6. 1. 07:32

5월 22일 북동유럽 리투아니아에서 열린 결혼 피로연을 다녀왔다. 한적한 시골의 대저택에 열린 이날 피로연은 여러 가지 면에서 인상적이었다.

피로연 하객으로 선물 받은 캐리커쳐에 감동
피로연에서 아빠를 고자질한 얄미운 8살 딸아이 

위에 글에서 부분적으로 이날 피로연에 대해 기술했다. 오늘은 피로연에서 먹은 음식을 사진으로 소개하고자 한다. 차례대로 나온 깔끔한 음식이 우선 돋보였다. 양이 적은 것 같았으나 옆에 앉은 딸아이 음식까지 먹어주느라 고생했다.

음식을 날라다주는 종업원의 눈치를 살피면서 딸아이 요가일래는 "아빠, 내 것도 대신 먹어야 돼."라고 종용했다. 잔치에 초대받아 먹지 않으면 괜히 초대자에게 미안한 마음을 느끼는 듯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피로연 저녁 만찬이 열린 대저택 뒷마당. 만찬 참가자는 58명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제일 먼저 나온 유리컵에 든 간(肝)요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참치 요리. 참치 위 왼쪽에 쑥갓이 보인다. 리투아니아 일상에서 접할 수 없는 채소라 눈에 띄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주된 음식으로 나온 닭고기 요리. 나를 빼먹고 다른 사람에게 주는 종업원에게 "왜 안 주냐?"고 물으니 "달고기는 여자에게만 준다."는 답이 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음식에 까다로운 요가일래는 품위 있는 먹기를 거절하고 그냥 포크로 찍어서 닭고기를 얌얌~~~~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드디어 남자들에게만 나온 음식, 쇠고기 스테이크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저녁만찬 후식으로 나온 딸기와 빵과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다음날 아침 해장술로 등장한 맥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리투아니아의 대표적인 해장국. 양배추 등 채소에 훈제된 돼지고기를 넣어 끓인 국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해장국에 우유그림을 넣어 먹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아침식사 다과로 나온 버섯모양의 과자

위 사진들이 유럽 결혼 피로연 음식에 대한 궁금증 해소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길 기대한다.

* 관련글: 피로연에서 아빠를 고자질한 얄미운 8살 딸아이

결혼반지 어느 손에 낄까 고민되는 이유
결혼하고 싶으면 모서리에 앉지 마세요
유별나고 재미있는 결혼식 동영상들
세계 男心 잡은 리투아니아 슈퍼모델들
한국은 위대한 나라 - 리투아니아 유명가수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아래 손가락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클릭하시면 ->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간요리가 디저트인줄;;

    2010.06.01 07:44 [ ADDR : EDIT/ DEL : REPLY ]
  2. 건맨

    해장술 좋죠^^

    2010.06.01 10:22 [ ADDR : EDIT/ DEL : REPLY ]
  3. 요가일래가 너무 예뻐요~~
    음식도 너무 다양하고 맛나보여요~~

    2010.06.01 10:28 [ ADDR : EDIT/ DEL : REPLY ]
  4. 너무나도 예쁜 따님을 두셨습니다. 부럽네요.

    2010.06.02 17:31 [ ADDR : EDIT/ DEL : REPLY ]
  5. 쑥갓 => 루꼴라

    잘 보고 있습니다. 참치 요리 왼쪽에 있는 야채는 쑥갓이 아니라 루꼴라 (또는 로켓)라는 야채로 보이네요. 이태리에선 피자에 얹어주는데 향긋하고 아주 맛있습니다.

    2010.06.07 12:09 [ ADDR : EDIT/ DEL : REPLY ]
    • 한국에서 쑥갓을 먹어본 아내가 쑥갓이라고 알려주었어요. 확인해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0.06.07 16:33 신고 [ ADDR : EDIT/ DEL ]
  6. 박혜연

    우리나라 결혼식 피로연은 너무 시장바닥같아서 다시는 가고싶지않더군요? 저렇게 여유있게 식사하면서 피로연을 여는 리투아니아의 결혼피로연 모습이 오히려 좋습니다!

    2011.06.29 14:06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