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얘기2010.04.26 15:25

며칠 전 배달된 리투아니아 최대 일간지 례투보스 리타스를 펼쳐들고 기사를 읽어내려 갔다.
신문 한 쪽 하단에 하트모양을 사진을 눈길을 끌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슨 사진일까 궁금해 짧은 문장을 읽어보니
사귄지 2년반인 남자친구가 여자친구에게 보내는 축하광고였다.

여자친구가 40주년 생일을 맞이하자 신문에 광고를 내었다.
일반적으로 리투아니아 사람들은 40주년 생일을 아주 중요하게 여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 광고에 나온 문장을 번역하면 아래와 같다.

레나,
40주년 생일을 축하한다.
너의 아기곰이 너에게 성공, 건강, 행복을 기원한다.

너의 사랑과 지난 2년반 동안 함께 보낸 멋진 순간들에 대해 아주 감사한다.

로베르타스와 에리카, 그리고 빌뉴스에 있는 "세레나다" 미용실 직원들, 너의 고객들과 친구들에게도 똑 같이 기원한다.


이 축하광고를 본 아내가 한 마디했다.

"아, 나는 당신으로부터 언제 이런 광고를 받아볼까?"
"뭐 비싼 돈 주고 광고까지 할 필요있나? 공짜 축하도 쉽게 할 수 있는데......"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아래 손가락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클릭하시면 ->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