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모음2010. 4. 23. 06:03

일전에 자신의 정원에 각양각색의 튤립을 키우고 있는 헝가리에 사는 에스페란토 친구(Erzsébet Tuboly)의 튤립 사진을 소개했다(관련글 바로가기). 어제 그가 또 다시 헝가리 봄소식 사진을 전해왔다.

북동유럽에 속해 있는 리투아니아에는 이제 막 새싹들이 돋아나기 시작했지만, 남쪽에 위치한 헝가리에는 꽃이 활짝 피어있고, 소들이 벌써 초원에서 풀을 뜯고 있다. (사진촬영 | foto: Erzsébet Tuboly)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특히 사진 하나가 눈길을 끌었다. 얼핏보기에는 노란색 꽃인 듯하지만 자세히 보니 무수한 거미새끼들이 거미줄에 매달려 있었다. 아름다움에 대한 감탄이 소름으로 뻗치는 순간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최근글: 전직 대통령을 청와대에서 인터뷰한다는 말에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아래 손가락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클릭하시면 ->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색깔은 예쁘네요.
    이곳은 사막 기후라 검은색의 거미들이 많거든요.
    잘 보고 갑니다.

    2010.04.23 08:16 [ ADDR : EDIT/ DEL : REPLY ]
  2. 헉...얼핏보면 꽃으로 보이겠어요;; 근데 거미들이 화려하고 이쁘네요 ㅎㅎ

    2010.04.23 08:37 [ ADDR : EDIT/ DEL : REPLY ]
  3. 저도 얼핏보니 꽃인줄 알았는데...
    거미새끼들이라니~...생각만해도 온몸이 간지럽네요.

    2010.04.23 09:24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