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10.04.12 09:16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10일 러시아 스몰렌스크 인근 비행기 추락사고로 폴란드 정부 대표단과 승무원 전원이 사망했다. 사고기는 폴란드 대통령 전용기였다. 폴란드 대통령 내외, 중앙은행 총재, 폴란드군 참모총장, 외무부 차관, 야당 대표, 국회의원 등 폴란드 최고위 지도자들이 대거 화를 입었다. 탑승자 96명 가운데 88명이 공식 대표단이었다. (오른쪽 사진: 야로슬라브 카친스키; 출처: wikipedia)

폴란드 신문 "제츠포스폴리타"의 소식을 전한 리투아니아 인터넷 언론(delfi.lt lrt.lt balsas.lt) 보도에 따르면 이 대표단에는 폴란드 레흐 카친스키의 쌍둥이 형인 야로스와브 카친스키(Jarosław Kaczyński)도 포함이 되어 있었다. 하지만 그는 사망자 명단에는 없었다.

보도에 의하면 비행기가 출발하기 바로 전날 밤 야로스와브 카친스키는 어머니의 병환을 이유로 대표단으로 가는 것을 취소했다. 동생인 레흐 카친스키와는 달리 그는 여전히 독신으로 남아있다.

한편 폴란드 국회의원 프쉐미스와브 고쉐브스키(Przemysław Edgar Gosiewski)는 공식 대표단으로 몹시 가고 싶었으나 비행기에 더 이상 자리가 없어 갈 수가 없었다. 하지만 그는 카틴 추모기념식에 가는 희망을 놓지 않았다. 대통령의 쌍둥이 형이자 같은 소속 정당의 당수인 야로스와브 카친스키가 자신의 출국을 취소하자 그가 대표단에 들어가게 되었다.

이렇게 해서 두 사람은 생사를 서로 교환하게 된 셈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주 리투아니아 폴란드 대사관 앞에는 추모의 촛불과 꽃으로 가득 차있다. (관련글 바로가기)

화를 면한 또 한 사람이 있었다. 2006년부터 대통령 비서실에서 일하고 있는 조피아 크루쉰카-구스트는 대표단 명단에 포함되어 있었지만, 대표단이 출발하던 아침에 몸이 너무 불편해 공항에 나가지 않았다.

* 폴란드 비행기추락 사명자 명단: 위키백과 관련글 바로가기

법학박사인 야로스와브 카친스키(1949년생)는 보수주의 정치인으로 폴란드 국무총리(2006-2007)을 지녔고, 현재 법과 정의 당의 총재를 맡고 있다. 2007년 국회 하원 선거에서 소속정당이 패하자 국무총리직을 내놓았다.

현재 그는 유력한 대통령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어머니 병환을 이유로 비행기추락사 화를 면하고 살아남은 그가 동생에 이어 폴란드 대통령이 될 지 관심을 모우고 있다.

* 최근글: 폴란드 참사 애도현장 인증샷 찍지 않은 친구의 사연
* 관련글: 폴란드 비행기 참사에 기자들이 빠진 이유


폴란드 여대생의 유창한 한국어
폴란드 친구가 요리한 다양한 한국음식들
폴란드 대사관 앞을 가득 메운 촛불과 꽃
내 캠코더에 잡힌 폴란드 카친스키 대통령 생전의 모습
폴란드에 연이은 '빅풋' 목격 화제
폴란드 주유소 길바닥에서 주운 한글 볼펜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아래 손가락 추천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클릭하시면 ->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