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일래2012. 2. 13. 07:06

유럽 리투아니아에서 가장 오래되고 권위있는 노래 대회 중 하나가 "다이누 다이넬레"(Dainų dainelė, 직역하면 '노래 중 한 곡')이다. 이 대회는 리투아니아 텔레비전 방송사와 교육부가 2년마다 조직한다. 첫 대회는 1974년 열렸고, 지속적으로 변함없이 이어져 오고 있다.

이 대회 목적은 고전적이고 자연스러운 노래부르기를 유지하고 이를 널리 알리는 것이다. 참가 대상은 유치원생부터 학생까지(3세에서 19세까지) 원하는 사람 모두이다. 지금까지 역대 참가자수는 총 20여만명이다. 리투아니아 인구가 320만여명이니 엄청난 숫자이다. 2012년 대회에도 5000여명이 참가했다.

리투아니아 전역에 있는 60개 지방자치 정부가 참가한다. 참가자는 4개 연령별로 나누어진다. 심사기준은 조음(調音), 음성, 노래 선곡과 해석, 예술성, 무대 태도이고, 만점은 25점이다. 전체 다섯 단계로 구성되어 있다.
1단계: 학내 경선
2단계: 시별 경선
3단계: 도별 경선
4단계: 전국 경선 (TV 생중계)
5단계: 최종입상자 공연 (국립 오페라 극장)  

학교내에서 열리는 1단계는 상대평가로 시별 경선에 나갈 참가자를 뽑고, 2-4단계는 절대평가로 상위 경선 참가자를 뽑는다. 4단계 경선은 모두 4회로 분리해서 TV 생중계로 이루어진다. 심사위원 평가와 함께 시청자 전화 평가로 5단계 참가자를 뽑는다.  
   
참가자는 리투아니아 민요 1곡 + 마음대로 선택한 2곡, 모두 3곡을 3단계까지 부른다. 음악학교에서 노래를 전공하는 10살 딸 요가일래도 이 대회에 참가하고 있다. 2년마다 열리지만, 이 대회가 차지한 위상 때문에 선생님은 내내 학생과 함께 이 대회를 준비한다. 

선생님은 2010년 3월 딸에게 한국 노래를 한 곡 부탁했다. 이때 '초유스의 동유럽' 블로그 글[관련글 바로 가기]을 읽은 사람들이 '노을'을 많이 추천했다. 약 2년 동안 이 노래를 배우고 불렀다. 선생님은 리투아니아 민요 1곡, 리투아니아 노래 1곡 그리고 세 번째 곡으로 '노을'을 선택해 이 대회에 참가시켰다.

1월 21일 3단계 도별 경선이 있었다. 약 3주만에 4단계 전국 경선 참가자가 발표되었다. 대부분 참가자와 부모는 4단계에 뽑히는 것만으로 큰 영광으로 여긴다. "텔레비전에 내가 나온다면 정말 좋겠네, 정말 좋겠네"가 실현되기 때문이다.  
 
4단계 참가자 선발에 기뻐하면서도 고민이 되었다. 무슨 노래로 TV 경선에 나갈 것인가 때문이었다. 시청자 전부가 한국어를 모르는 데 한국어 노래를 부른다면 과연 얼마나 많은 시청자가 투표해줄까? 리투아니아 노래 대회이니 당연히 리투아니아어 노래를 부르는 것이 유리할 것 같았다. 참고로 4단계 참가자를 선발하면서 심사위원들은 참가자가 TV 경선시 부를 노래로 3곡 중 2곡(참가자가 1곡 선택)을 지정해준다.
 
▲ 3단계 도별 경선에서 '노을'을 부르고 있는 요가일래

몇 시간이 지난 뒤 선생님으로부터 연락이 왔다. 심사위원들이 TV 경선에서 요가일래가 부를 노래를 이미 선정했다는 것이었다. 염려했던 그 노래였다. 바로 한국 창작 동요 '노을'이다. 왜 심사위원들은 이 노래를 상대적으로 높이 평가했을까? 시청자들도 심사위원처럼 평가해준다면 더 바랄 것이 없겠다.

이제 선곡 고민은 사라졌다. 한국 노래 '노을'이 한국어로 리투아니아 전국에 TV 생중계된다는 것에 만족하고 시청자 반응에 대한 염려는 하지 않아야겠다. 지난해 3월 '노을'을 추천한 사람들에게 이 자리를 통해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5단계 최종입상자 공연까지 갈 수 있으면 더 좋겠지만, 4단계에 올라간 것까지로만으로도 우리 가족은 크게 만족한다.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가일래의 도전에 함께 응원 합니다... 좋은 경험과 아빠의 나라를 알아가는 기쁨 모두 소중한 추억이 될거라 생각해요... (tnm reader로 읽다가 페이스북에 링크 공유했는데 괜찮으시죠? ^^)

    2012.02.13 13:59 [ ADDR : EDIT/ DEL : REPLY ]
  2. 국진

    정말 멋진 노래부르기 입니다. 한류가 다른데 있지않고 바로 여기있었네요ㅋ 최선을 다하길바라고 또 영상 올려주세요ㅋㅋ

    2012.02.13 18:34 [ ADDR : EDIT/ DEL : REPLY ]
  3. 고감자

    우와~진짜 가문의 영광, 그리고 한국도 영광스러운 일이네요 ^^
    요가일레의 실력도 대단해요!!!
    제가 어렸을때 모방송국에서 하던 창작동요제가 꽤 인기가 있어서
    거기 본선 진출하는것을 가문의 영광으로 알았었죠 ~예선나가는것도 아무나 못나갔고
    노을 오랜만에 들으니 참 좋아요~가사도 아름답고 ㅎㅎ
    본선에선 가사내용처럼 색동옷 입혀주고 싶어요

    2012.02.13 20:31 [ ADDR : EDIT/ DEL : REPLY ]
  4. 정말 너무 부럽습니다.
    저도 딸만 둘을 키우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이들을 키우면서 집에서 아이들이 동요를 부르는 모습을 본 적이 거의 없습니다.
    한국의 아이들은 동요보다 대중음악에 너무 빨리 노출되고 , 아마 동요보다 대중음악을 더 많이 알더군요.
    어른 잘못이 너무 큽니다. 동요보다 대중가요나 어른 춤을 추는 모습에 오히려 박수를 치는 상황이니..
    아무튼 무척 부럽습니다.

    2012.02.13 22:59 [ ADDR : EDIT/ DEL : REPLY ]
  5. 축하드립니다

    초유스님 글에 재미와 감동을 많이 받고 있습니다
    요가일래 입상해서 공연까지 갔으면 좋겠습니다
    동요도 한류인가요..??ㅋㅋ

    2012.02.14 00:13 [ ADDR : EDIT/ DEL : REPLY ]
  6.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2012.02.14 03:39 [ ADDR : EDIT/ DEL : REPLY ]
  7. j2ymkkk

    이번 대회에서 좋은 성적 좋은 경험이 되길 빕니다
    개인적으로 생각컨데 이번 동요는 좀 빠른듯 합니다 처음 개량한복 입고 부를때가
    듣기 더 좋고 편안해 보입니다
    항상 잘 읽고 있습니다 건강하세요

    2012.02.15 07:11 [ ADDR : EDIT/ DEL : REPLY ]
  8. 누룽지

    아 정말 축하드려요.
    요가일래양의 동요 부르는 모습이 너무 좋네요.

    즐거운 경험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2012.02.21 20:57 [ ADDR : EDIT/ DEL : REPLY ]
  9. 겨울엔눈

    요가일래양 예쁘게 노래 잘 부르네요~~~

    2012.03.01 23:32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