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일래2010. 1. 21. 08:54

이제 만 8살인 요가일래는 그림그리기를 아주 좋아한다. 2009년 4월에 "우리 가족"이라는 제목으로 그림을 그렸다. 우리 집 식구 네 명 모두가 잘 그려져 있어서 액자에 넣어 벽에 걸어놓고 있다. 최근 요가일래는 이 그림을 보더니 좀 더 잘 그릴 수 있다고 하면서 그림을 다시 그렸다. 어제 액자 속 옛 그림을 새 그림으로 교체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2009년 4월에 그린 '우리 가족'
사용자 삽입 이미지
▲ 2010년 1월에 그린 '우리 가족'

두 그림을 살펴보니 가장 큰 차이점이 요가일래 키가 훨씬 켜졌다는 것이다. 1년전 그림 속 자신이 너무 작다고 생각한 것이 그림변경의 주된 동기가 아닐까 여겨진다. 그 덕분에 나머지 식구들도 모두 날씬하게 키가 더 켜졌다. 머리카락도 1년전보다 훨씬 단정해 보인다. 언니와 자기를 부모 사이에 배치한 것도 눈에 띈다. 뭐니해도 달라진 것은 새 그림 상단 오른쪽에 autorė Jogailė čojūtė(저자: 최 요가일래)가 기록된 것이다. 창작물에 대한 요가일래의 자긍심을 느낄 수가 있다.
 
2년 연속 그린 두 그림을 보면서 앞으로 요가일래에게 매년 '우리 가족'을 그릴 것을 부탁하고 싶다. 이것이 수년 동안 계속 이어진다면 요가일래의 그림 솜씨뿐만 아니라 우리 가족 변천를 그림으로 감상할 수 있을 것이다.

 * 최근글: 태어난 아이는 언제부터 컴퓨터를 할까
                딸아이의 첫 눈썹 메이크업에 웃음 절로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un'A

    그렇네요..ㅎ
    키 차이가 나고..솜씨도 더 좋아졌고..
    요가일래는 여러가지로 솜씨가 참 좋은 공주에요~
    행복한날 되세요^^

    2010.01.21 09:04 [ ADDR : EDIT/ DEL : REPLY ]
  2. ㅋㅋ 얼굴은 완전히 동그랗고 몸은 길쭉길쭉 늘씬하네요 ^^
    만화 속 캐릭터 같다는.. 막 움직일 것만 같은 느낌..

    2010.01.22 01:06 [ ADDR : EDIT/ DEL : REPLY ]
  3. 루나

    요가일래에게 언니도 있나요?
    저는 가족이 3명인 줄 알았어요 ^^;

    2010.01.24 01:39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