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09.12.01 01:28

최근 영국 언론들은 "꼬마 피카소 탄생"을 일제히 보도했다. 카에론 윌리엄슨(Kieron Williamson)은 2003년 영국에 태어났으니 올해 만 6세이다. 그는 다섯 살때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 그의 부모 친구인 미술가가 그의 작품에 주목했고 미술을 가르치게 되었다.  

배운 지 1년이 채 안되었지만, 최근 열린 한 경매에서 그의 작품 16개가 14분만애 1만7천파운드(한국돈으로 약 3300만원)에 모두 다 팔려 화제를 낳았다.

그는 수채화를 그렸으니, 피카소를 닮지는 않았다. 하지만 그의 화가적 천재성으로 영국언론들은 그를 피카소에 비유하고 있다. 그는 항구와 풍경의 아름다운 장면들을 아주 깔끔하고 밝게 표현하고 있다. 그의 그림을 보니 마음이 상쾌해지는 느낌을 받는다.

huffingtonpost.com 8월 15일자 보도에 따르면 그는 챨스 황태자에게 자신의 그림을 보내려고 한다. 이미 영국 여왕에게 그림 한 점을 보냈지만, 아직 답이 없었다고 한다. 아직 없다면 조만간 답이 오기를 바란다.  아래 그의 그림과 유튜브 동영상을 소개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6살 소년이 그린 그림이라고는 도저히 믿어지지가 않는다. 여러분, 어때요? 꼬마 피카소라 불러도 전혀 손색이 없죠?

* 최근글: 8살 딸의 생소한 영어 인사말 표현 

Posted by 초유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