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가일래2012. 1. 30. 06:30

1월 15일 "리투아니아 재능꾼 2011"을 선발하는 최종전이 열렸다. 올해가 세 번째이다. 영예의 1등은 성악을 부른 마리뉴스 페트라우스카스가 차지했다. 1등 상금은 만유로(약 천5백만원)이다. 하지만 우리 가족이 가장 응원한 곡예사 루타 키베리테는 아쉽게도 3등에 거쳤다. 

고무처럼 유연한 몸동작으로 해보인 루타는 두 발로 화살로 쏘아 풍선을 터트리리는 인상적인 묘기를 펼쳐보였다. 

루타의 묘기를 본 초등학교 4학년생 딸아이는 자신도 뭔가 보여주겠다고 선언했다. 딸아이의 유연한 몸동작을 카메라에 담아보았다. 


"누가 가르쳐주었니?"
"아니."
"그런데 어떻게 할 수 있니?"
"그냥 할 수 있지 뭐."



혹시나 다리가 아프다고 할까봐 우리 부부는 묘기를 보이는 딸아이에게 "안 돼! 그만 해!"를 외쳤다.
 
* 최근글: CNN 사이트에 소개된 한국의 절경지 50    


Posted by 초유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아, 정말 유연하네요. ㅎㅎ
    완전 부러운걸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2.01.30 07:33 [ ADDR : EDIT/ DEL : REPLY ]
  2. 최강현

    이야~ 정말 유연하네요! 어쩜 저렇게! 난 쟤 나이대 쯤 저런거 하려고 해도 안 됐는데ㅠㅠ

    2012.01.30 15:05 [ ADDR : EDIT/ DEL : REPLY ]
  3. 김기찬

    곡예동영상 보는데 이루마의 river flows in you곡이 흘러나와서 깜놀했네요~

    2012.03.02 07:37 [ ADDR : EDIT/ DEL : REPLY ]
  4. 진달래

    우연히 들어왔는데 아이가 굉장히 유연하네요
    턴아웃도 잘되고 팔다리도 길고
    발레쌤들이 엄청 탐내실듯해요~
    그쪽으로 이끌어줄 생각은 없으세요?
    느므 아까운아이네요

    2013.05.08 21:42 [ ADDR : EDIT/ DEL : REPLY ]
    • 감사합니다. 발레를 계속하라고 했지만 1년만 하고 더 이상 다니라고 하지 않아서 중단했습니다. 음악학교에서 노래만 전공하는 것으로 만족하고 있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2013.05.08 21:51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