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모음2009.10.07 06:25

지난 10월 4일(일) 폴란드 수도 바르샤바 주요거리는 파란 물결을 쏟아냈다. 다름 아닌 달리기 애호가 1만 천여명이 참가하는 행사가 열렸다. 모두 파란 색 상의를 입고 달렸다. 이 달리기 행사는 폴란드에서 가장 큰 달리기 행사이다.

이 대회에 참가한 바르샤바 현지 친구는 지난 해에 이어 올해도 달렸다. 지난 해는 빨간색, 올해는 파란색으로 매년 옷 색깔이 달라진다. 그는 폴란드는 다른 유럽 나라들에 비해 달리기가 아직 인기를 끌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http://www.ipernity.com/home/drevnikocur7)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매년 열리는 대규모 달리기 대회는 달리기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끌어내는 데 기여하고 있다. 다음 해는 무슨 색의 물결이 바르샤바 거리를 수놓을까 벌써 궁금해진다. (Dankon, Maciek, pro la fotoj kaj informo.)
 
* 관련글: 폴란드 여대생의 유창한 한국어
               폴란드 바르샤바 인어 여인이 검과 방패를 든 까닭
* 최근글: 미리 가본 2016년 올림픽 개최도시 리오

Posted by 초유스